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춘천 통나무집 닭갈비

 

오랜만에 강원도를 다녀왔습니다. 춘천이 목적지입니다.. 춘천을 여행목적으로 다녀온 것은 아니고요 .. 지인을 만나기 위해서였습니다... 사회생활하면서 여러가지로 도움을 많이 받은 녀석입니다. .. 그 친구와 춘천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다가 점심을 먹기 위해 찾은 닭갈비집이 괜찮더군요 .. 누가 뭐라해도 춘천에 왔으면 닭갈비를 먹어줘야겠지요 .. ㅎㅎ .. 입맛 까다로운 놈이 맛있다고 했으니, 믿음을 갖고 들어가봅니다...

 

 

 

식당이름은 '춘천 통나무집 닭갈비'입니다... 춘천시내에서 소양강댐으로 가는 길에 만날 수 있습니다.. 식당에서 소양강댐이 멀지 않습니다.. 춘천사는 녀석이 생긴것은 우락부락해서 아무거나 잘 먹게 생겼는데 .. 입맛이 은근 까다로워요 .. 춘천에서 일하면서 몇몇 닭갈비집을 다녀봤는데, 이 집이 가장 낫다고 하더군요 .. 워낙 믿음을 주는 아이인지라 .. 믿음을 갖고 따라가봤습니다.. 일단 식당외관이 깔끔한것이 맘에 드는군요 ..

 

 

 

 

 

이날 함께 한 사람은 저 포함 3명 .. 당연히 닭갈비 3인분을 주문했습니다.. 주문하고서 얼마 지나지 않아 닭갈비가 나옵니다... 다른지역에서 보는 닭갈비하고 큰 차이는 없어보입니다.. 고구마, 양파, 양배추, 깻잎 등의 채소가 깔리고 그 위에 닭고기가 올려져 있습니다.. 저 양념에 뭔가 비법이 있겠지 하는 마음을 담아서 익기를 기다려봅니다...

 

 

 

 

 

마늘, 양파, 상추가 올라오고 ..

 

 

 

 

 

물김치가 올라옵니다... 이거 맛있네요 .. 맛있어서 몇 번 더 달라고 해서 먹었습니다 .. 일하시는 아주머니들이 친절하게 잘 갖다 주십니다.. 이 집이 닭갈비 맛도 괜찮겠지만, 친절함과 청결함이 기저에 깔려 있더군요 ..  친절, 청결 당연한 이야기이지만, 막상 제대로 지키는 곳이 없지요 .. 음식값에는 단순히 음식값만 들어있는 것은 아닙니다.. 음식에 대한 서비스 비용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불친절한 곳 가면 음식이 맛있어도 기분이 꽝

 

썰이 좀 길었는데 .. 아무튼 물김치는 맛있습니다.. ㅋㅋ

 

 

 

 

 

우동사리 추가

 

 

 

 

 

드디어 닭갈비가 다 익었구만요 .. 맛있습니다... 춘천에서 먹는 닭갈비는 이래서 다른것인가요? ㅋㅋ .. 여기에 좋은 사람들과 소주 한 잔 걸치니 .. 참 좋네요 .. ㅋㅋ ..

 

그러면 왜 춘천이 닭갈비로 유명할까요? 그거 참 궁금하더군요.. 그러고보면 우리가 흔히 먹는 닭갈비는 닭갈비가 아닙니다.. 닭고기채소볶음이라고 하는게 맞을 듯 .. 갈비라고하면 뜯어야 하는데, 닭갈비는 살만 있습니다..

 

유래를 찾아보니, 1960년 닭을 양념해서 숯불에 구워서 판 것이 시초라고 합니다.. 처음에는 닭불고기라고 했답니다.. 1970년대 춘천 명동으로 들어와서 인기를 끌게 되었고, 널리 퍼져 나가게 되었다고 합니다.. 춘천 부근에 도계장이 많아서 닭이 저렴했다고 하는군요 .. 재밌는 것은 처음에 닭불고기 개발한 분이 돌아가셨다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가게가 문을 닫았고요 .. 따라서 닭갈비집 원조는 없다는 거 ...

 

신라 시대 때부터 있었다는 설 .. 1960년대 홍천에서 시작했다는 설도 있습니다..

 

 

 

 

 

제가 막국수를 좋아해서 추가로 주문해봤습니다.. 막국수도 기대 이상입니다.. 단품으로서 완전 맛있다는 것은 아니고요 .. 보통의 닭갈비집에서 나오는 막국수는 정체모를 검은색면을 우격다짐으로 만들어 나옵니다.. 그런데 역시 춘천 닭갈비집 막국수는 다르네요 .. 제대로 만들었다는 느낌입니다.. 면을 직접 반죽해서 뽑는다고 합니다..

 

막국수는 양푼막국수, 쟁반막국수도 있습니다... 이 밖에 사이드 메뉴로 감자부침, 도토리묵 등이 있습니다. 겨울에는 빙어튀김도 있다는군요 .. 닭내장이라는 메뉴도 있는데 .. 이게 뭔지를 모르겠어요 .. ^^

 

 

 

 

 

마무리는 밥 볶아먹기 .. 여기 밥 볶는것이 독특하네요 .. 양은 쟁반으로 슥슥 볶아주십니다.. 볶은 모습 보시는 것도 한 재미하네요 ..

 

 

 

 

춘천시내에서 소양강댐 가는 도중에 있습니다.. 닭갈비 가격은 1인분에 1만원입니다.. 막국수는 6천원 ..

 

강원도 춘천을 대표하는 음식 닭갈비를 춘천에서 먹고 왔습니다... 소양강 가는 길에 있는 '춘천 통나무집 닭갈비'라는 곳에서 먹었는데요 .. 겉모습은 우리가 흔히 아는 닭갈비의 모습이었습니다.. 그래서 별 기대 안했는데, 춘천에서 먹는 것이어서 그런지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막국수도 좋고요 .. 춘천은 만남도 있고, 낭만도 있고, 추억도 있고 .. 그 이름만으로 참 좋은 동네입니다... 다시금 가보고 싶은 춘천이고, 먹고 싶은 닭갈비였습니다..

 

포장, 택배 가능하답니다..

춘천 통나무집닭갈비 http://www.chdakgalbi.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춘천에서 함 먹어봤는데 또 먹고 싶습니다. ㅎㅎ

    2015.03.07 12:21 신고
  2. Favicon of http://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닭갈비 추천할만한 메뉴입니다
    슬슬 막국수 가 생각나는 날씨이군요

    2015.03.07 16:21 신고
  3. Favicon of http://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마무리는 볶음밥이네요~ 괜히 춘천닭갈비라고 하니까 비주얼부터 달라보여요
    저녁메뉴를 뭘로 할까 고민중인데...근처에 닭갈비가게가 없어서 아쉬울 뿐이네요ㅜㅠ

    2015.03.07 19:13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춘천닭갈비라고 하지만 .. 다른 지역과 큰 차이는 없었어요 ..
      단지 이곳이 친절하고 정갈하게 나오는 것이 맘에 들었답니다.. ㅎㅎ

      2015.03.18 08:50 신고
  4. Favicon of http://yun-blog.tistory.com BlogIcon 맛있는여행  수정/삭제  댓글쓰기

    닭갈비의 원조지역이라서 그런지 비주얼이 끝내줍니다.
    춘천에서 군생활을 한지라 너무 그리운 맛이기도 한데요. ㅎㅎ
    맛있게 보고 갑니다.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2015.03.07 21:06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군생활 하시면서 닭갈비 많이 드셨겠군요 ..
      춘천이라해서 닭갈비가 특별하다는 느낌보다는 ..
      뭔가 제대로 먹는다는 기분이 들더라구요 .. ㅎㅎ

      2015.03.18 08:51 신고
  5. Favicon of http://dazzlehy.tistory.com BlogIcon 예예~  수정/삭제  댓글쓰기

    춘천가면 닭갈비 외면할 수 없는 거 같아요.ㅋㅋ
    닭갈비와 막국수까지 세트로~~! 드신거 보니 갑자기 춘천 여행가고 싶네요.^^

    2015.03.08 19:04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춘천과 닭갈비는 딱 붙어서 떨어지질 않지요 ...
      막국수까지 함께하면 .. 이보다 더 좋을 수는 없습니다.. ㅎㅎ

      2015.03.18 08:51 신고
  6. Favicon of http://mooncake.tistory.com BlogIcon mooncake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아
    닭갈비, 막국수, 나중에 밥 볶아먹는 것까지 다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저 아는 지인분이 홍천분인데, 안그래도 닭갈비 원조는 홍천인데 춘천으로 잘못 알려져 있다고 한탄하시더라고요ㅎㅎㅎㅎ

    2015.03.08 19:39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닭갈비 원조에 관한 이야기가 많더군요 ...
      춘천이 도시가 크다보니 .. 춘천닭갈비라는 이름으로 더 퍼진것 같습니다.. ^^

      2015.03.18 08:52 신고
  7. Favicon of http://cgyou33.tistory.com BlogIcon 철없는남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재작년에 춘천의 어느 음식점에서 구워먹는 닭갈비를 먹었습니다. 철판에 구워먹는 식의..
    참 맛있더군요. 물론 가격이...ㅠㅠ

    2015.03.08 23:17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어떻게 보면 구워먹는 닭갈비가 진짜 닭갈비일텐데 말이죠 .. ㅎㅎ
      가격이 좀 있다해도 먹어보고 싶군요 ..

      2015.03.18 08:53 신고
  8.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닭갈비와 막국수는 본고장인 춘천에서 먹어야 제맛을 즐길수 있을 것 같군요..
    좋은 맛집소개 잘보고 갑니다..

    2015.03.09 18:09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닭갈비와 막국수 .. 춘천에서 먹으니 더 맛있게 느껴지더군요 ..
      특히 이집은 깨끗하고 친절해서 더 잘 먹고 왔답니다.. ^^

      2015.03.18 08:54 신고
  9. Favicon of http://fallsfog.tistory.com BlogIcon 푸른 뫼  수정/삭제  댓글쓰기

    6-70년대를 춘천에서 살았습니다.
    초창기 닭갈비는닭 한마리를 여러 조각으로 잘라 넓게 펴서 고추장 양념에 무쳐서
    연탄 화덕위 두꺼운 철판에볶아먹는 것이었습니다.
    처음엔 시내 한두 집에서 시작했는데, 유행처럼 시내 곳곳으로 퍼져간 거랍니다.
    뼈가 붙은 닭고기에 양배추와 고추장 양념이 중심이였는데, 차츰 고구마도 썰어넣고,
    가래떡도 넣어 함께 볶아먹게 되었죠.
    명동거리 작은 골목에서도 서너집이 닭갈비를 팔았었는데, 그게 닭갈비골목의 원조가 되버렸네요.
    전형적 레시피는 없어서 집주인 손맛에 따라 조금씩 맛이 다릅니다.
    요즘엔 춘천시에서 지정한 닭갈비 맛집이 있어서, 그곳에서 잡수시면 실패하지는 않습니다.
    원조라고 거창하게 자랑질해서 사람들이 많은 집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2015.11.28 18:07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닭갈비의 역사에 대해서 자세히 알려주셔서 고맙습니다 ..
      닭갈비라는 음식이 참 매력적이에요 ..
      특히 춘천에서 먹는 닭갈비는 더 맛있게 느껴지더군요 ... ㅎㅎ

      2015.11.28 23:11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5)N
이야기꽃 (122)
경기도 (122)
서울, 인천 (64)
강원도 (96)
경상도 (193)
전라도 (131)
충청도 (157)
제주도 (240)N
평택,안성 (78)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7,396,681
  • 7703,781
TNM Media textcube get rss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