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초량 이바구길

 

거제도 외포항으로 대구탕 먹으러 다녀왔습니다 .. 대구탕 잘 먹고, 외포항 구경도 잘 했습니다 .. 그러면 바로 집으로 올라가느냐 .. 그러면 섭하지요 .. 부산 구경을 하기로 합니다 .. 저녁에 기차타고 올라가야 하기에, 그렇게 시간이 많지는 않았습니다 .. 부산역에서 멀지 않은 곳을 찾아가려 합니다 .. 그러다 딱 눈에 들어온 그곳은 '초량이바구길'입니다 .. 부산역에서부터 시작입니다 ..


초량 이바구길은 두 번에 걸쳐 소개하겠습니다 .. 오늘은 그 첫번째 .. 

 

 

 

부산역 주변이 행정구역상으로는 동구 초량동입니다 .. 일제강점기 부산항이 개항하면서, 초량동에 사람이 모여살게 됩니다. 지금은 부산의 옛날 정취를 간직한 지역으로 남아 있습니다 .. 초량 이바구길은 이런 부산의 역사와 문화를 담고 있는 테마거리입니다 ..

 

부산역 지하도로 들어가서 7번출구로 나와서 직진합니다. ARITAUM 화장품 가게가 나오고, 여기서 좌회전하면 초량 이바구길이 시작됩니다. 길바닥에 초량 이바구길이라고 표시되어 있거나, 사진처럼 별도의 이정표로 알려주고 있습니다.

 

 

 

 

 

부산역 7번 출구 앞에 관광 안내도가 있습니다 .. 초량 이바구길 말고도 이바구길이 몇 개 더 있습니다 .. 부산 지리를 잘 알지는 못하지만, 부산의 옛 중심지로서 '동구'가 같는 느낌이 있습니다 ..

 

 

 

 

 

초량 이바구길 시작점에서 100m 정도 걸어가면 낡은 건물이 보입니다 .. 지금은 Brown Hands라는 카페로 사용되는건물입니다 .. 카페소개는 차후에 하기로 하고요 .. 건물이 역사가 좀 있어보이죠? 1922년에 만든 건물입니다 .. 건물의 처음 용도는 병원이었습니다 .. 병원이름은 백제병원 .. 당시 부산의 3대 병원 중 하나였다네요 ..

 

이 건물이 사연이 많습니다 .. 병원은 그렇게 오래 가지 못했고요 .. 이후에 음식점, 일본군 장교숙소, 중화민국 영사관, 예식장 등으로 용도가 계속 바뀌어왔습니다 .. 중간에 화재도 있어서 건물 규모도 축소되었고요 .. 건물이 애틋하네요 ..

 

 

 

 

 

현재 브라운핸즈 커피집으로 운영되는 구 백제병원 건물을 보고, 사거리에서 우회전합니다 .. 그러면 오른쪽에 TOP mart라고 제법 큰 마트가 보입니다 .. 마트 안으로 훅 들어가면 보시는것처럼 붉은색 벽돌로 만든 담장이 보입니다 .. 저는 여길 못찾아서 계속 헤매고 다녔습니다 .. 이정표가 제대로 안되어 있더군요 .. 그러고 이렇게 마트 주차장으로 활용되는지도 몰랐고요 ..

 

 

 

 

 

담장에 가까이 가봤습니다 .. 그러면 여기가 뭐냐? 남선창고의 담장입니다 .. 1900년 배를 이용하여 함경도에서 부산까지 물건을 싣고 옵니다 .. 그리고 여기에 보관을 합니다 .. 남선창고는 최초의 물류창고였던것이지요 .. 주로 명태를 보관했다고 합니다 .. 부산의 대표적인 근대건축물이었지만, 2009년 창고 건물은 철거되었습니다. 붉은벽돌의 담장만이 그때를 기억하고 있습니다 ..

 

 

 

 

 

다시 뒤로 돌아서 언덕을 향해 올라갑니다 .. 초량2동 사무소를 지나갑니다 .. 부산역이라고 하면 부산의 중심처럼 느껴지는데, 행정구역상 동구라고 하니까 좀 어색하게 느껴졌습니다 .. ^^ .. 하지만 동구는 부산의 관문 역할을 하는 곳으로서, 부산의 역사를 기억하는 곳입니다 ..

 

초량은 새띠, 새터 등으로 불렸습니다 .. 새는 억새, 갈대 등을 뜻합니다 .. 초량은 갈대가 많은 풀밭 정도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 원래는 구(舊)초량, 신(新)초량이 있었다는군요 .. 지금의 초량은 신초량이었고요 ..

 

 

 

 

 

계속해서 위로 올라갑니다 .. 재밌는 벽화가보입니다 .. 남녀 커플이 나오고요 .. 쑥쓰럽게 편지를전해주고, 연인으로 발전하고 .. 뭐 그렇고 그런 .. ㅎㅎ .. 예쁜 그림입니다 ..

 

 

 

 

 

담장갤러리에서는 초량동의 옛 모습을 사진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 위에 벽화도 그렇고, 여기 담장 갤러리도 그렇고 .. 꼬불꼬불 좁은 골목길을 따라 계속 올라가게 됩니다 .. 달동네 느낌이 이어집니다 ..

 

 

 

 

 

담장 갤러리에 있는 글도 읽어보고요 ..

 

 

 

 

 

초량초등학교 ..

 

 

 

 

 

초량교회를 지납니다 .. 초량교회는 한강 이남에서 .. 그러니까 서울 이외의 지방에서 선교사가 만든 최초의 교회입니다 .. 역사가 상당하다는 이야기 .. 교회역사가 1892년부터 시작이 됩니다 ..

 

 

 

 

 

초량교회 앞에 있는 초량이바구길 약도입니다 ... 부산역에서 출발해서 동구인물사담장까지 왔습니다 .. 노랗게 표시된 길을 따라서 유치환우체통 지나 까꼬막 전망대까지 걸어갈꺼에요 ...

 

 

 

 

 

뽑기 ... 국자 많이 태웠지요 ... 엄마에게 사정없이 맞고 ... ㅎㅎ

 

 

 

 

부산광역시 동구와 관련이 있는 인물들을 만나봅니다 .. 시인 청마 유치환 선생, 한국의 슈바이처로 불리는 의사 장기려 선생 등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유치환 선생과 장기려 선생은 초량 이바구길 2편에서 좀 더 자세히 소개하기로 하겠습니다 .. 

 

 

 

 

 

위에 소개한 분들의 업적이 많으시지만, 사실은 텔레비전에 많이 나온 연예인들이 더 눈에 들어옵니다 .. 나훈아, 이경규, 박칼린 등이 초량초등학교를 졸업했다고 합니다 .. 이경규 생가, 나훈아 생가 이렇게 나오니 .. 위대한 사람 같기도 하고 .. 하긴 업계에서는 큰 족적을 남긴 사람들이긴 하지요 .. 나훈아 공연을 한 번 보고 싶은데 .. 이 양반이 어디서 뭘 하는지 .. ㅎㅎ..

 

 

 

 

 

부산항의 역사도 한 번 봐주시고요 ...

 

 

 

 

 

이바구 정거장에서 잠시 쉬어가셔도 좋고요 ..

 

 

 

 

 

이바구 정거장 옆으로 난 계단을 따라 올라갑니다 .. 168도시락국이라는 작은 식당도 볼 수 있습니다 .. 겉으로 봐서는 꽤 분위기 있어 보입니다 .. 점심 먹은지 얼마 안되었고, 초량 이바구길 돌아보고 소주 한 잔 하러 갈 계획이어서 들어가지는 않았습니다 .. 겉으로 봐서는 꽤 분위기 있습니다 .. 초량 이바구길 사이사이에 이런 소소한 음식점, 카페가 있는 것도 보기 좋았습니다 ..

 

 

 

 

 

168계단

 

 

 

부산역 앞에 있는 초량 이바구길 포스팅이었습니다 .. 부산항과 부산역이 만들어지면서 초량동 일대에는 사람들이 모여 살기 시작합니다. 좁은 골목길, 언덕길을 따라 집이 이어지는 동네입니다 .. 부산의 옛모습을 만나면서, 부산스러움이란 어떤 것인가에 대해서 생각해볼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

 

처음계획은 하나의 포스팅으로 하려 했는데, 막상 이것저것 끄적이다보니 길어지네요 .. ㅎㅎ .. 오늘은 부산역에서 168계단 가기전까지였고요 .. 다음 포스팅에서 168계단부터 까꼬막전망대까지 모습을 이어가겠습니다 .. ^^

 

초량 이바구길 두번째 포스팅 http://raonyss.tistory.com/1478 으로 이어집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구 초량동 463-2 | 초량이바구길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일전 시간에 쫒겨 못간곳인데
    다음번 가야지 했는데 아직 못 가 보고 있네요
    라오니스님의 사진으로 우선 봅니다^^

    2017.02.09 10:15 신고
  2.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역시 꼼꼼하게 둘러보셨네요~
    저도 자주 가는 곳이라 괜히 더 반갑습니다.^^ㅎ

    2017.02.09 11:40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방쌤님이 다녀오신 포스팅도 봤습니다 .. ㅎㅎ
      덕분에 초량이바구길을 더 가고 싶었지요 .. ^^

      2017.03.15 14:14 신고
  3. Favicon of https://traveldd8.tistory.com BlogIcon CreativeDD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량 이바구길... 저는 처음 들어보는 곳이에요..
    초량하면 초량밀면 밖에 떠오르지 않아서..말이죠..^^;;
    구비구비 좁은 골목들도 인상적이고, 벽화도 그려져 있어서
    산책길이 더욱 즐거울 것 같네요^^!

    2017.02.09 12:03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초량밀면도 많이 찾는 곳이지요 ... ㅎㅎ
      초량이바구길은 아직 많이 찾는 곳은 아니더군요 ..
      그래서 한적하게 걸으면서
      부산의 모르던 모습을 알아가는 것이 좋았습니다 .. ^^

      2017.03.17 08:46 신고
  4. Favicon of http://cgyou33.tistory.com BlogIcon 철없는남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의 오래된 골목길과는 다르게 100년이 다 되어가는 구옥들이 보존되어 있는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이런 풍경은 유럽에서만 볼 수 있을줄 알았는데, 부산에서도 볼 수 있다니 흥미롭네요.
    그나저나 언덕이 많아서 힘드셨겠습니다...^^;;

    2017.02.09 12:46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언덕길이긴 하지만 그렇게 힘들진 않았습니다 ..
      소소한 풍경을 만나는 그런 느낌이 좋았거든요 ..
      이런 골목길을 낡은것이라고만 하지말고
      가치를 부여해서, 명소로 만들면 좋겠습니다 ..

      2017.03.17 08:41 신고
  5.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들어보는 곳인데 아주 정감이 가는 곳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가깝다면 한번 들러보고 싶은곳입니다...ㅎㅎ

    2017.02.09 15:49 신고
  6. Favicon of http://onion02.tistory.com BlogIcon 까칠양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여행은 걸어서 하는게 제맛인 거 같네요.
    작년 부산여행때, 더 많은 곳을 가기위해 차로 이동을 했더니, 놓친 곳들이 참 많네요.
    사실 차로 이동하면서 본 곳들이었거든요.
    다음에는 천천히 걸어서 봐야할 거 같네요.ㅎㅎ

    2017.02.09 18:42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여행의 정석은 없지만 .. 저는 걷는 여행을 좋아합니다 ..
      걸으면서 느끼는 바람의 향기도 좋고 ..
      작아서 숨어있는 것들도 찾아보는 재미도 좋고요 ... ㅎㅎ

      2017.03.15 14:18 신고
  7. Favicon of http://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량 이바구길 처음 들었네요^^ 참 정겨운 골목길 같습니다. 한번 가봐야겠요^^

    2017.02.09 22:42 신고
  8. Favicon of http://kimduck.tistory.com BlogIcon 지옹민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ㅎ부산에이런곳이

    2017.02.10 00:22 신고
  9. Favicon of http://tryyourbest5.tistory.com BlogIcon Richard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량이바구길 독특한 이름이네요^^
    부산 옛 골목의 모습이라고 하니 더 정감이 갑니다
    사실 부산가면 보통 해운대나 광안리 쪽만 다녔었는데
    여기도 한번 쉬어가는 느낌으로 방문해도 좋을 것 같네요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2017.02.10 11:48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쉬어가는 느낌으로 가시기에는 좀 많이 걸어야 하구요 .. ^^
      사실 저도 부산하면 해운대, 광안리만 알았습니다 ..
      요즘은 부산의 몰랐던 곳들을 찾아보고 있습니다 ..

      2017.03.17 08:32 신고
  10.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량 이바구길을 다녀 오셨네요..
    이곳은 한국전쟁당시 피난민들의
    애환이 담겨있는 부산의 숨은 명소길
    이랍니다..
    잘보고 갑니다..

    2017.02.10 17:26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영도나그네님은 부산이시니까
      초량이바구길을 더 잘 아시겠군요 ..
      피난민들의 애환을 조금이나마 알 수 잇었습니다 ..
      부산에 대해 공부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

      2017.03.17 08:28 신고
  11. Favicon of http://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가서 ..서울말 듣기싫다고 면전에서 타박하는 거 보구 충격이었습니다
    그때부터 웬지 부산은 ...

    2017.02.11 18:04 신고
  12. Favicon of http://myworldcanada.tistory.com BlogIcon my세상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바구길.. 이름부터 왠지 정겨운데여.. ㅎ
    여기저기 꼬불꼬불 천천히 구경하면서 다니면 넘 좋을것 같네여.. ^^

    2017.02.11 21:49 신고
  13. 지순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을것같아요맛집도구경

    2017.03.29 22:48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374)
이야기꽃 (127)
경기도 (135)
서울, 인천 (85)N
강원도 (122)
경상도 (207)
전라도 (170)
충청도 (171)
제주도 (265)
평택,안성 (90)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9,403,848
  • 1922,561
TNM Media textcube get rss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