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수원 용성통닭

 

화성행궁 앞에 있는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을 보고 왔습니다. http://raonyss.tistory.com/1472

 

점심밥 먹을 때가 왔습니다 .. 수원에 먹을거리가 많지만, 최근 더욱 주목을 끄는 것은 통닭입니다. 수원 팔달문(남문) 주변에 통닭거리가 있습니다. 통닭거리에 나온 여러 집 중에서 제가 찾은 곳은 용성통닭입니다 .. 점심으로 푸짐하게 뜯고 씹고 맛보고 즐긴 용성통닭을 소개합니다 ..

 

 

 

 

1970년대부터 팔달문과 수원천 주변으로 통닭집들이 하나둘 생기기 시작했습니다. 지금은 14개 정도의 통닭집이 영업을 하고 있습니다. 통닭거리집들마다 특색이 있고 맛있다지만 가장 널리 알려진 곳은 진미통닭과 용성통닭입니다 .. 진미통닭은 백종원 씨가 왔다가서 더 유명세를 치르고 있지요 ..

 

진미통닭이 아무래도 사람이 더 많을것 같다는 판단하에 용성통닭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꿩 대신 닭 개념이 아니고 .. 둘 다 맛있는 집입니다 .. ㅎㅎ

 

 

 

 

 

때는 점심시간이지만, 통닭집에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 실내에는 고소한 통닭 냄새가 가득이고요 .. 낮부터 치맥의 위하여를 부르는 소리는 곳곳에서 들립니다 .. 치맥하면 밤에 먹는것이라 생각하지만, 수원에서는 대낮부터 먹는게 자연스런 일입니다 .. ㅎㅎ친구들하고 왔으면 1층에서 먹겠으나, 식구들하고 편하게 먹기 위하여 지하로 내려갑니다 .. 지하는 마루형태로 되어 있습니다 ..

 

 

 

 

 

다행히도 지하에 빈 공간이 넉넉하게 있습니다 .. 일군의 사람들이 열심히 닭을 뜯고 있습니다 .. 서빙하는 아주머니들이 살갑게 맞이해주는 것도 좋습니다 ..

 

 

 

 

 

메뉴판을 보겠습니다 .. 오로지 닭과 술만 있습니다 .. 가격은 4년전에 왔을 때랑 변한게 없네요 ... 소주값만 오른듯 .. ㅎㅎ .. 후라이드와 양념을 주문했습니다 .. 통닭은 닭 그대로 튀긴것입니다 .. 통닭 시키는 것을 깜빡했습니다 .. 다리 하나 탁 뜯어 먹었어야 했는데 .. ㅎㅎ

 

 

 

 

 

그렇게 자리에 앉으면 기본 상차림이 세팅됩니다 .. 강냉이와 무는 갖다주시고요 .. 소스는 테이블 위에 병이 있어서, 알아서 담으면 됩니다 .. 양념, 머스타드, 소금 등이 있습니다 .. 무가 그렇세 새콤하지 않아서 저는 좋았습니다 .. ㅎㅎ

 

 

 

 

 

두 번째 부터는 셀프입니다 .. 냉면 육수 통 같은곳에 무가 담겨 있습니다 .. 강냉이도 맘껏 퍼다 먹어도 되고요 .. 남은 치킨 포장도 셀프라는거 잘 봐두시고요 ...

 

 

 

 

 

기본으로 함께 나오는 닭똥집과 닭발입니다 .. 얘네들도 튀긴 것입니다 .. 닭똥집과 닭발은 호불호가 좀 갈리지요 .. 아이들도 처음 보는 닭발과 똥집에 호기심을 갖지만, 선뜻 집어 먹지는 않습니다 .. 그러다 억지로 하나 떠 먹여 봤는데 .. 닭똥집을 먹더니 소고기 맛이 난다면서, 다 집어 먹더군요 .. ㅎㅎ .. 똥집(정확히는 모래집)이 맛있긴해도 소고기까지야 .. 소고기 많이 먹어야겠습니다 .. ^^

 

 

 

 

 

치킨집 영업에 대한 자부심이 느껴집니다 .. 믿음이 가는 문구입니다 .. 이런 마음이 있으니, 한 자리엣 40년 동안 장사 할 수 있었겠지요 ..

 

 

 

 

 

짜잔 드디어 치킨이 나옵니다 .. 이날 카메라 들고 가기가 뭐해서, 스마트폰 카메라로 찍었더니 화질이 .. 좀 아쉽지만 .. 그래도 양념통닭의 맛은 참 좋았습니다 .. 소스가 단맛에 가깝긴 하지만, 그렇게 단맛이 쎄지는 않았습니다 .. 매운맛도 없고요 .. 아이들도 맛있게 잘 먹습니다 .. 소스도 푸지게 담겨져서 나오니 좋고요 ...

 

 

 

 

 

양념도 그렇고, 후라이드도 그렇고 양이 꽤 많습니다 .. 이러니 닭이 남지요 .. ㅎㅎ .. 후라이드도 튀기자마자 나오니, 바삭하고 더 맛있습니다 .. 식어도 맛있네요 ... 튀김옷이 그렇게 두껍지가 않습니다 .. 닭 특유의 그런 냄새도 느낄 수 없고요 .. 그렇게 통닭으로 배를 열심히 채웁니다 ..

 

 

 

 

 

제가 좋아하는 닭날개 .. 날개 좋아하면 바람 핀다면서요? .. 짝꿍이 있어야 바람을 피던가 할텐데 .. ㅋㅋ ..

 

 

 

 

 

남은 통닭은 셀프로 담아갑니다 .. 치킨무 담는곳에 보면, 봉투가 있습니다 .. 알아서 담으면 됩니다 .. 비닐봉투에 용성통닭의 역사가 담겨있네요 .. 1978년에 오픈 했으니 올해가 햇수로 40년 되었습니다 .. 팔달문(남문)이 본점이고요 .. 수원 만석공원, 세류동에 직영점을 내었다는 것도 알 수 있습니다 .. 호매실동에도 있어요 .. 전화번호도 재밌네요 .. 특히 세류직영점 235-9291 .. 둘셋모이면 구이구하나 .. ㅎㅎ ..

 

 

 

 

 

1층에서 직원들이 분주히 움직이는 모습 ..

 

 

 

 

 

이 사진은 3년전에 용성통닭 왔을 때 찍은 사진입니다 .. 치킨 읽는 소리는 언제 들어도 행복입니다 .. 통닭집 문 옆에서 닭 손질하고 튀기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 음식 조리 과정을 오픈한 것도 믿음이 갑니다 ..

 

 

 

 

 

고객님 맛있는 용성통닭은 열심히 병아리를 기르신 농민들과 맛있게 드시는 아주 소중한 손님 여러분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이런 멘트를 붙여놨네요 그 아래에는 생각하고 연구하고 노력하는 용성통닭이라고 쓰여 있고요 .. 음식 장사에 대한 철학이 느껴져서 좋았습니다 .. 예전에는 용성이야기라는 정기간행물도 있었는데, 이날은 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문장이 너무 길다 .. '손님 맛있게 드셨는지요? 저희 용성통닭은 열심히 병아리를 기르신 농민, 맛있게 드시는 손님이 있기 때문입니다. 고맙습니다.' 이렇게 쓰면 어떨까 하는데 .. 이놈의 오지랖은 .. ㅋㅋ ..

 

 

 

수원 용성통닭 영업시간 오전 11시부터 밤 12시 30분까지 .. 1째, 3째 수요일은 휴무입니다 .. 여기서 재밌는것은 통닭거리에 있는 가게들 휴무가 다 다릅니다 .. 같은날 모두 문 닫으면, 닭 먹으러 왔다가 그냥 가는 헛걸음을 막고자 가게들끼리 휴일을 분산했다고 합니다. 

 

닭집 바로 앞에 주차장은 없고요 .. 근처 공주차장을 이용해야 합니다. 보통 남수동공영주자창을 많이 이용하시는 듯 합니다 .. 달달시장에 팔달주차타워 .. 아니면 저처럼 화성행궁,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에 주차하고, 관람후에 닭 먹고와도 되고요 ..

 

수원 통닭거리의 터줏대감이라 할 수 있는 용성통닭을 소개했습니다 .. 한 자리에서 40년을 장사했다면, 맛은 기본적으로 인정할 수 있을 듯 합니다 .. 가격도 프랜차이즈 닭집들에 비해서 저렴하고요 .. 양도 푸짐하고 .. 통닭 먹으러 일부러 수원 찾는 분들도 많다고 하더군요 .. ㅎㅎ .. 수원 여행길에 빠질 수 없는 통닭입니다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닭을 먹진 않지만 다른분은 다 드시니
    맛있을듯 하군요^^

    2017.01.30 10:39 신고
  2. Favicon of http://view42.tistory.com BlogIcon viewport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예전 TV에도 나왔던 곳이네요 ^^
    화성 겨울에 눈내리면 더 예쁜 곳이죠

    2017.01.30 17:32 신고
  3. Favicon of http://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장사 40년 쉽지 않죠
    더구나 통닭만 40년이라면 한번쯤 먹으러 가야겠네요

    2017.01.30 21:10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어떻게 다녀오셨는지요 ... ㅎㅎ
      40년 이상 한가지일을 했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품질 보장입니다 .. ^^

      2017.03.07 21:47 신고
  4. Favicon of http://cgyou33.tistory.com BlogIcon 철없는남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잠깐이지만 수원시민이었을 적에 종종 들르던 곳입니다.
    예전 시장통닭과는 또 다른 맛이었죠. 닭냄새가 날 것 같지만 전혀 나지 않고 좋아서..
    술 못하는 주제에 낮술도 몇 번 했던 곳입니다..ㅎㅎ

    2017.01.30 21:37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수원 통닭거리 가면 낮술을 할 수 밖에 없지요 .. ㅎㅎ
      통닭이 많이 팔리니 닭도 신선한것을 쓸 수 밖에 없을 듯 합니다 ..

      2017.03.07 21:48 신고
  5. Favicon of http://shipbest.tistory.com BlogIcon @파란연필@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하.. 용성통닭... 벌써 몇년전이 되어버렸군요....
    같이 닭다리 뜯었던 기억이 새록새록~ ^^

    2017.01.31 09:28 신고
  6. Favicon of http://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변분 말씀이 포장은 '진미통닭'
    먹고가는 것은 '용성통닭'이라는 이야기에
    지난해 맛었던기억에 새록새록 하네요^^

    2017.01.31 15:33 신고
  7. Favicon of http://overniceonion.com BlogIcon 까칠양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곳은 치킨보다는 왠지 통닭을 먹어야 더 맛나게 먹을 거 같네요.
    양도 푸짐하고, 포장도 할 수 있으니, 혼자 가더라도 무조건 양념하나 후라이드하나 이렇게 주문해야겠네요.ㅎㅎ

    2017.01.31 16:03 신고
  8. Favicon of http://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흐흐... 시장 닭집에서 반반 시켜놓고 소주 까먹던 어린 시절이 생각나네요. ^^

    2017.01.31 19:18 신고
  9. Favicon of http://fotolife.tistory.com BlogIcon ageratum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렌차이즈 보다 요즘은 이런 동네치킨 같은게 더 좋더라구요^^

    2017.01.31 20:36 신고
  10. Favicon of http://jejuin.tistory.com BlogIcon 파르르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통닭집에 사람이 진짜 많군요..ㅎ
    전 통닭보다는 똥집과 닭발에 더 눈이 갑니다..ㅎㅎ

    2017.02.01 04:20 신고
  11. 부야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에 닭똥집 골목이 유명합니다. 동네전체가 아예 닭똥집 팔구요~^^ 또 앞산밑에 가면 곱창골목도 유명해요. 정말 길전체가 가게입니다. 대구 가시면 한번 들러보세요~

    2017.02.02 22:59 신고
  12. Favicon of http://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포스팅 본 날, 퇴근길에 결국 시장통닭 한마리 포장해갔다는 후문이.... ㅎㅎㅎ

    2017.02.08 12:35 신고
  13. 로메모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서비스 꽝입니다.어제 친구들이랑 갔다가 정말 화가 목까지 올라와서 주문받는 분한테 한마디 했어요.손님한테 손가락으로 이래라저래라 .멀리서 뭐시킬거냐고 묻고 자기네들이 테이블 붙여놓고서는 우리보고 이렇게 가깝게 테이블 붙여놓으면 다른 사람이 어떻게 앉냐하고..어이가 없어서.테이블 우리가 붙인것도 아니고 원래부터 그렇게 셋팅 되어있었거든요.주문하고 40분후에 치킨 나왔구요.그건 주문량이 많아서 그렇다치고 ..치킨은 눅눅하고 튀김옷도 두껍고.바삭한 느낌 전혀 없었구요.만석공원에 있는 용성치킨은 서빙직원들 친절하고 빠릿합니다..지하에서 주문 받으시는 아주머니.손님한테 그렇게 함부로 하지 마시구요 사장님 직원교육 똑바로 시키세요.정말 다시는 안갑니다.우리 직원도 어제 오전에 갔다오곤 다신 안간답니다.

    2017.02.20 23:28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53)N
이야기꽃 (122)
경기도 (118)
서울, 인천 (63)
강원도 (91)
경상도 (192)
전라도 (117)
충청도 (156)
제주도 (216)N
평택,안성 (76)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6,893,062
  • 1,8972,877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