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진 영랑생가

 

강진 여행길입니다. 광주에서 버스로 강진터미널까지 왔습니다. 저는 다산초당, 백련사가 목적지입니다. 다산초당까지 가는 농어촌버스(시내버스) 출발시각이 1시간 넘게 남았습니다. 다산 정약용이 강진에 유배와서 처음으로 머물었던 사의재를 다녀왔습니다. 터미널로 돌아가는길에 김영랑 생가를 찾았습니다.

 

 

시인 영랑을 대표하는 작품으로 '모란이 피기까지는'이라는 시가 있습니다. 그래서인가요? 영랑생가 주변에는 모란 벽화가 많았습니다. 모란은 목단이라고도 합니다. 화투에서 6월을 상징하는 것이 목단입니다. 모란은 5~6월에 피어납니다. 꽃이 크고 화려합니다. 영랑생가 뒤로는 세계모란공원이 있습니다. 모란의 꽃말은 부귀, 왕자의 품격 ..

 

 

 

 

 

영랑생가는 큰 길에서 살짝 올라가야 했습니다 .. 사의재, 영랑생가를 잇는 길을 '감성 강진의 하룻길'이라 하였습니다. 동백나무와 돌담이 어우러져 있습니다. 강진에도 돌담이 많았습니다 .. 문학적 감수성을 느껴보면서 길을 걸어봅니다 ..

 

 

 

 

 

강진은 전라남도 남쪽에 있습니다. 서울보다 확실히 따뜻합니다. 당연히 봄꽃도 일찍 피어납니다. 이번 강진 여행의 메인테마는 백련사 동백이었습니다. 내려 가기 전까지 동백이 어느정도 피었는지 알 수가 없었습니다. 이번 겨울 추워서 별로 안 폈을 것 같았는데 .. 영랑생가 앞에 동백이 피었습니다 .. 백련사의 동백도 기대가 되었습니다. 기대에 부응해준 백련사 ..

 

 

 

 

 

그렇게 길을 올라가면 '시문학파기념관'이 있습니다. 김영랑, 정지용, 김현구 등 당대 시인들의 역사, 삶, 작품을 만날 수 있는 곳입니다 .. 시집도 읽을 수 있고요 .. 저는 시간이 없어서 들어가보지 못했습니다 .. ㅠㅠ

 

 

 

 

 

시문학파기념관 옆으로 영랑생가가 있습니다. 별도의 입장료는 없습니다. 후리하게 들어가서 구경하면 됩니다. 생가로 들어가보니 책 읽는 가족 모습이 있습니다 .. 가족이 함께 있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 뒤에 보이는 빌라 이름이 영랑빌라네요 .. 이름이 예쁩니다..

 

 

 

 

 

영랑생가는 안채와 사랑채가 있습니다 .. 위 사진은 안채입니다 .. 영랑 일가가 떠난 후 .. 소유권이 다른 사람에게 넘어갔습니다. 그러면서 집이 변형되었다는군요 .. 강진군에서 집을 매입해서 복원하였습니다 .. 영랑은 81편의 시를 남겼는데, 그 중 60여편을 강진에서 썼습니다 ..

 

 

 

 

 

영랑생가 사랑채 ..

 

영랑의 본명은 김윤식입니다. 영랑(永郞)은 아호입니다. 작품 활동을 할 때 '영랑'이라는 이름을 주로 사용했습니다. 영랑은 1903년 강진에서 태어났습니다. 강진보통학교(현재 강진중앙초등학교)를 졸업했습니다. 학교를 졸업하고 결혼했으나 사별합니다. 서울로 올라가 계속 학교에 다닙니다. 그러면서 문학에 관심을 갖게 됩니다. 독립운동도 하고, 일본에도 다녀옵니다 .. 1950년 사망했습니다. 

 

 

 

 

 

김영랑의 대표시인 '모란이 피기까지는' 시비(詩碑)가 있습니다. 이 시는 1934년 '문학' 4월호에 발표되었습니다. 1935년 시문학사에서 펴낸 '영랑시집'에 제목 없이 45번이란 숫자로 실려 있습니다. 대입 시험 준비할 때 꼭 나오는 중요 시 중의 하나입니다. 문제집에 나오는 시 해설은 어렵고 재미없습니다, 그 해설 생각하지 말고 모란을 생각하면서 읽으니 사색적이 됩니다.

 

모란이 피기까지는

나는 아직 나의 봄을 기다리고 있을 테요
모란이 뚝뚝 떨어져 버린 날
나는 비로소 봄을 여읜 설움에 잠길 테요
5월 어느 날, 그 하루 무덥던 날
떨어져 누운 꽃잎마저 시들어 버리고는
천지에 모란은 자취도 없어지고
뻗쳐 오르던 내 보람 서운케 무너졌느니
모란이 지고 말면 그뿐, 내 한 해는 다 가고 말아
삼백 예순 날 하냥 섭섭해 우옵내다
모란이 피기까지는
나는 아직 기다리고 있을 테요, 찬란한 슬픔의 봄을

 

 

 

 

 

생가뒤로 울긋불긋 동백꽃이 알알이 박혀 있습니다 ..

 

 

 

 

 

터미널로 가는길에 김현구 시인도 만나봅니다 .. 시인은 1904년 강진에서 태어났습니다. 김영랑과는 친구로서 오랫동안 지냈습니다. 1930년 시문학에 작품을 발표하면서 시인으로 활동합니다. 김현구 시인이 살아있을 때 여러 사정으로 시집을 발표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다 사후에 시집이 나오고 재평가 받고 있습니다. 영랑생가 앞에 김현구 시인의 길이 만들어져 있습니다 ..

 

 

 

 

 

터미널로 가는 동안 어느 한정식집에도 김영랑의 시가 있습니다. 어디선가 많이 들어본 시입니다 .. 이 시가 처음 발표되었을 때는 따로 제목이 없었습니다. 세 편의 연작시 중에 두 번째에 있어서 '2'라고만 되어 있습니다. 나중에 '돌담에 속삭이는 햇발'라는 제목이 붙습니다. 요즘 계절에 딱 맞는 시입니다 ..

 

돌담에 소색이는 햇발가치

풀아래 우슴짓는 샘물가치

내마음 고요히 고흔 봄 길 우에

오날 하로 하날을 우러르고 십다

새악시 볼에 떠오는 붓그림 가치

詩의 가슴을 살포시 젓는 물결가치

보드레한 에메랄드 얄게 흐르는

실비단 하날을 바라보고 십다

 

 

 

강진 여행길에 시인 김영랑을 만났습니다. 시인과 짧은 만남이 아쉬웠지만 .. 감수성 가득한 시 한 수 .. 따뜻한 봄날의 느낌을 함께 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 4월말에서 5월초면 영랑문학제, 모란축제도 열린다고 합니다 .. 그 때 영랑을 만나면 더욱 빛나는 날이 될 듯 합니다 .. 강진터미널로 가서 다산초당행 버스에 오릅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강진군 강진읍 남성리 211-1 | 영랑생가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영랑 시인을 만나고 오셨군요^^
    강진 여행 좋습니다 ㅎ

    2018.03.31 07:49 신고
  2. Favicon of https://invitetour.tistory.com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유명한 김영랑시인의 생가가 강진에 있군요. 잘 보고 갑니다.

    2018.03.31 08:29 신고
  3. Favicon of http://view42.tistory.com BlogIcon viewport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란이 필때까자ㆍㆍ
    정말 좋아하던 시였는데
    ㅎㅎ 넘 반갑네요

    2018.03.31 18:57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모란이 필때까지 .. 이 시는 많은 사람이 좋아하시더군요 ..
      저도 그렇고요 .. 봄날과 어울리는 시입니다 ..

      2018.05.12 09:24 신고
  4. Favicon of https://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시간이 허락되면 넉넉하게 준비해서 감성여행을 다녀오고 싶은 곳이에요.
    시도 음미해보고 싶고요. ^^

    2018.04.01 01:10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감성여행 좋지요 ..
      그런면에서 김영랑 시인과 함께하는 여행길은
      더욱 뜻 깊을듯 합니다 ..
      저는 감성을 더 채우고 가겠습니다 .. ㅎㅎ

      2018.05.12 09:25 신고
  5. 그냥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4.01 09:59 신고
  6. Favicon of https://164regina.tistory.com BlogIcon 욜로리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란이 필때가면 더 예쁘고 의미있겠어요
    멀긴 하지만 강진쪽 갈일있으면 기억해둬야겠어요

    2018.04.01 11:28 신고
  7. Favicon of http://hminicook.tistory.com BlogIcon 미니흐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곳에 여행 다녀오셨네요.
    고즈넉한 분위기가 정말 좋은 것 같아요.
    4,5월에 축제 있다고 하니 한번 가보고 싶네요^^

    2018.04.02 09:37 신고
  8. Favicon of https://friendcjjang.tistory.com BlogIcon 은이c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진은 유명한 시인분들이 많네요
    모란이 필때까지는 ~아주 유명한 시 이기도 하죠
    노래도 있답니다~ ㅋㅋ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18.04.02 11:29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강진이 문학의 고장이더군요 ...
      모란이 필때까지는 .. 이 시는 모르는 사람이 없지요 ..
      노래 있는 줄은 몰랐습니다 .. ㅎㅎ

      2018.05.12 09:27 신고
  9. Favicon of http://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명한 김영랑 시인의 생가가 강진에 있었군요^^
    모란이 필때 즈음에 가면 더 좋을것 같아요~

    2018.04.02 16:10 신고
  10. Favicon of http://kimbi.site BlogIcon 김비(Kimbi)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광주여행을 제대로 한적이 없는데, 하게되면 꼭 코스에 넣어야겠어요 !^^

    2018.04.03 10:32 신고
  11. Favicon of https://estherstory.tistory.com BlogIcon 에스델 ♥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읽는 가족 모습이 예쁩니다.^^
    김영랑 생가는 후리하게 들어가서 구경할 수 있어서 좋네요.
    예전에 김영랑 시인의 시를 열심히 외웠던 기억이 떠올라
    추억에 잠겨봅니다. ㅎㅎ

    2018.04.03 13:37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학창시절 김영랑 시 한번은 외우게 되지요 ..
      김영랑 시인의 시와 함께할 수 있어 의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

      2018.05.12 09:28 신고
  12. Favicon of http://yonipig.tistory.com BlogIcon 요니피그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진여행을 하고 오셨네요 저도 시간내서 한번 가보고싶네요~~~^^

    2018.04.03 14:10 신고
  13. Favicon of https://koreabackpacking.com BlogIcon 코리아배낭여행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인 김영랑 모란이 피기까지 정말 오랜만에 들어보네요.
    학창시절 열심히 외웠었는데 추억이 새록새록합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2018.04.04 05:45 신고
    •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학창시절 김영랑 시인의 시는 꼭 배우게 되지요 ..
      시 자체가 서정적이어서 참 좋습니다 ..

      2018.05.12 09:29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381)N
이야기꽃 (127)
경기도 (134)
서울, 인천 (85)
강원도 (124)N
경상도 (207)
전라도 (170)
충청도 (174)
제주도 (268)
평택,안성 (90)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9,472,694
  • 1,1362,555
TNM Media textcube get rss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