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릉 주문진에서의 푸짐한 생선회 & 대게

강원도 2008.04.29 10:40 Posted by 라오니스


주문진을 다녀왔다. 강릉 가는길에 해산물도 사고, 회도 한점 먹을 겸 해서 잠시 들렀다. 주문진 어시장이 생각보다 규모가 컸다. 사람도 많고 차도 많고 한창때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라던데... 주문진 찾아가기는 쉬웠다. 고속도로 타고 가서 강릉 분기점에서 속초방면으로 올라가다. 현남 IC (주문진)로 빠져서 쭉 가니 되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진항의 모습이다. 규모가 제법 커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회를 먹어야겠는데, 어디로 가야되나 방황하고 있을 때, 어디선가 나타나는 명함 한장... 어느 아주머니의 손에 이끌려 횟집에 들어갔다. 스끼다시로 게가 나오네... 살은 그다지 들어있지 않았지만 게맛을 느끼기에는 충분했다. 우리가 잘먹어서 그런가 나중에 2마리를 더 주시더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키조개, 멍게, 개불 등도 나오고... 아래에 있는 것은 해초로 만든 국수란다. 무슨 해초였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진하면 역시 오징어. 삶은 오징어와 그냥 오징어회... 주문진에서는 가을에 오징어축제를 한다. http://www.jumunjinevent.com/ 참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회를 3종류를 시켰다. 왼쪽부터 쥐치, 청어, 놀래미.. 내 입맛에는 청어가 고소하니 제일 좋더라... 저렇게 해서 7만원... 어른 세명이서 먹으니 배가 좀 부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울엄니의 센스로다.. 좀 전에 먹었던 게 껍데기에 간장과 참기를 넣어서 애와 함께 비벼 먹으니 그맛이 또 별미로세...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시장에는 이런저런 건어물도 판다. 역시나 오징어와 쥐포가 많다. 가격대가 1만원부터 5,6만원 하는 것까지 다양하다. 적당히 쇼부를 치는 것은 기본인가? 13000원으로 써붙인거 몇 번 입씨름하니 바로 10000원으로 떨어지던데.. 울 엄니는 흥정할 때 처음부터 30%까고 시작하더라... 결국 성공...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진을 간 원래 목적은 대게를 사는 것이었다. 편찮으신 할아버지 사다드리려고... 끝물이라는 말을 듣고 가서 게가 별로 없을 줄 알았는데 꾀 있더라 제철에는 얼마나 많다는 것인지...ㅎㅎ

㎏당 25000원 정도 했다. 게에 살이 없으면 저울에 많이 올라가는 것이고, 살이 많다면 조금 올라가고... 2㎏에 4마리 올라가더라, 거기다 덤으로 작은 놈 하나 더 역시나 살이 많지는 않았지만 그럭저럭 먹을만했다. 어시장에서 게를 산 후에,  쪄주는 곳은 따로 있다. 물론 쪄주는 비용 받고..




교통문제는 개선이 필요하겠더라.. 주차장도 좁고, 차들이 잘 엉키고...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76)N
이야기꽃 (122)
경기도 (120)
서울, 인천 (63)
강원도 (95)N
경상도 (192)
전라도 (121)
충청도 (156)
제주도 (228)
평택,안성 (77)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7,125,329
  • 4813,753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