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300x250
728x170

울산 간절곶

 

동해안 따라 여행 중입니다. 동해안에는 수많은 일출 명소가 있습니다. 그 명소들 중에서 울산 간절곶을 빼놓을 수 없습니다. 우리나라에서 해가 가장 먼저 뜬다고 하는 간절곶입니다. 간절곶에서 일출을 보면 간절한 소망이 이루어질 것만 같습니다.  

 

 

 

이번 동해안 여행길의 핵심은 간절곶 일출 보기입니다. 떠나기 전에 간절곶까지 걸어갈 수 있는 곳에 숙소를 잡았습니다. 전날 숙소에 도착했습니다. 혹시 아침에 못 일어날까 봐 전날 일찍 잠자리에 들었습니다. 알람도 1분 간격으로 여러 개 설정합니다. 간절한 바람이었는지 알람이 울리지도 않았는데 눈이 번쩍 뜨이더군요. 서둘러 옷을 챙겨 입고, 간절곶으로 향합니다.

 

거리는 아직 어둠이 짙게 내려앉아 있습니다. 오메가 일출이면 좋겠는데? 라는 거창한 기대부터, 해가 뜨기라도 하면 다행이겠다는 소심한 생각까지 다양한 마음을 담아 간절곶으로 향합니다. 

 

 

 

 

 

 

안내도에는 '한반도에서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간절곶'이라 적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전체로 보면, 당연히 독도에서 가장 먼저 일출을 볼 수 있습니다. 한반도를 육지로 한정하면 어디서 먼저 일출을 볼 수 있을까요? 포항 호미곶과 울산 간절곶이 이 가장 먼저 해가 뜬다고 홍보합니다. 

 

이 논란에서 포항 호미곶이 판정승을 거두긴 합니다. 호미곶이 좀 더 동쪽에 있어서 먼저 해가 뜹니다. 이게 1월 1일에는 얘기가 달라집니다. 겨울에는 태양이 지구의 남반구 쪽을 비춥니다. 울산이 포항보다 남쪽입니다. 그래서 1월 1일에는 울산 간절곶에서 먼저 해가 뜹니다. 간절곶의 KO승이라 할까요? 이날은 호미곶과 간절곶이 해 뜨는 시간이 같았습니다. 평화롭게 무승부.







 

 

 

 

 

 

일출 시간에 딱 맞춰서 가면 일출을 제대로 볼 수 없습니다. 일출 시간 보다 일찍 나가 바다와 하늘이 서서히 물들어가는 것부터 보아야 합니다. 일출 시간에 태양이 짠하고 떠오르는 것을 보면 감동적입니다. 아직은 어둠이 짙습니다. 저 멀리서 들려오는 파도 소리를 벗 삼아 일출을 기다려봅니다. 다행히도 그렇게 춥지 않네요. 바람이 따스합니다. 

 

 

 

 

 

 

간절곶 등대는 사방으로 빛을 내보내고 있습니다. 울산항, 온산항 주변의 배들에게 길을 안내해줍니다. 간절곶 등대는 1920년부터 불을 밝히고 있습니다. 100년이 넘도록 하루도 쉬지 않고 등대불을 비추고 있습니다. 지금 등대는 2001년에 새롭게 만든 것입니다. 간절곶 등대의 불빛은 26해리(48㎞)까지 도달한다고 합니다. 등대 전시관도 있습니다. 어둠 속에 길을 알려주는 등대 같은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간절곶이라 크게 쓰여있는 표석이 있습니다. '간절욱조조반도(艮絶旭肇早半島) 간절곶에 해가 떠야 한반도에 아침이 온다.' 이 말은 어느 성현의 말이 아니고, 울주군에서 만든 말이라는군요. 울산광역시 울주군입니다. 2000년 1월 1일 세운 것인가 봅니다. 어느덧 2020년입니다. 20년이 훌쩍 지났습니다. 2020년 역병이 돌아서 전 세계가 고통에 빠지리라고는 아무도 생각 못했겠죠? 

 

 

 

 

 

 

간절곶 표석 뒤편에도 문장이 쓰여 있습니다. "이곳을 찾은 분과 그 후손은 새 천 년에 영원히 번성할 것이다" 상당히 거창합니다. 모두가 간절곶을 갈 수는 없겠지만, 지금 이 문장을 보는 분들은 모두 번성하길 바랍니다. 

 

 

 

 

 

 

간절곶 옆에 소망 우체통이 있습니다. 간절곶의 상징처럼 알려져 있습니다. 높이가 5m입니다. 진짜 우체통입니다. 5m를 올라가서 편지를 넣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우체통 뒤로 들어가서 엽서나 편지를 쓰고 우체통에 넣을 수 있습니다. 

 

 

 

 

 

 

간절곶 옆에 우뚝 서 있는 조형물에도 가까이 다가가 봅니다. 우리나라와 포르투갈의 국기가 있습니다. 동북아에서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간절곶이 있는 울주군, 유럽 최서단 해가 가장 늦게 지는 포르투갈의 호카곶(Cabo da Roca) 신트라 시의 문화교류를 기념하는 것이었습니다. 호카곶을 목표로 여행 떠나는 사람도 많다지요. 기차를 타고 대륙을 건너, 호카곶까지 가는 상상을 해봅니다. 

 

 

 

 

 

 

철썩이는 파도를 벗 삼아 일출을 기다립니다. 간절곶 주변을 왔다 갔다 하며 파도가 전해주는 다양한 소리를 들어봅니다. 새벽이라 그런지 파도 소리도 선명하게 들립니다. 멀리 보이는 배들은 울산항으로 들어가고 나오고 하는 배인가 봅니다. 

 

 

 

 

 

 

서서히 밝아져 오고 있다는 것이 느껴집니다. 저 앞에 해무가 잔뜩 끼어 있습니다. 바다 위에 떠 있는 배가 희미하게 보입니다. 일출을 제대로 볼 수 없겠다는 불안감이 엄습해옵니다. 불안해 할 것까지는 아닌데, 잔뜩 기대했던 것이 이루어지지 않을 때 실망감은 감출 수 없습니다. 햇님이 방긋 웃어주면 좋겠습니다. 

 

 

 

 

 

 

등대 가까이에 올라 간절곶 일대를 넓게 조망합니다. 어느새 많은 사람이 간절곶에 모였습니다. 일기예보에 정해진 일출 시각은 지났습니다. 수평선 위에서 동그랗게 떠오르는 일출을 기대했는데 아쉽습니다. 그렇다고 그냥 숙소로 들어가기는 뭔가 아쉽습니다. 태양이야 매일 떠오르는 것이고, 내가 지금 볼 수 없어도 태양은 우리를 비추고 있는 것이니까요. 그렇게 하염없이 바다를 바라보며 오늘 갈 곳을 생각합니다. 그때

 

 

 

 

 

 

그때. 어딘가에서 "떴다"라는 소리가 들립니다. 해무를 뚫고 떠오르는 둥근 태양이 보입니다. 그 모습이 아직은 흐릿하지만 분명 붉은 태양입니다. 붉은 태양을 만나미 가슴이 뭉클합니다. 

 

 

 

 

 

 

태양을 좀 더 가까이에서 보고 싶은 마음에 간절곶 표석 부근으로 내려갔습니다. 시간이 좀 더 흘렀고, 붉은 태양이 더욱 선명하게 다가왔습니다. 

 

 

 

 

 

 

해가 떴습니다. 

 

 

 

 

 

 

간절곶에 해가 떴습니다. 

 

 

 

 

 

 

등대 앞 계단으로 올라가서 다시 일출을 바라봅니다. 구름 속에 가려졌던 붉은빛은 이제 바다를 비추고 있습니다. 간절곶에 와서 일출을 봅니다. 태양이 해무를 뚫고 더 높은 곳으로 올라왔습니다. 나 보이지 않았다고 실망했니? 나 여기 있어? 라고 말해줍니다. 잠시 실망했던 마음을 접고, 무한정 바라봅니다. 







 

 

 

 

 

 

 

 

 

해가 많이 떠올랐습니다. 간절곶 전체를 비춥니다. 아니 우리나라 전체를 비추고 있습니다. 

 

 

 

 

 

 

간절한 소망이 이루어지는 곶. 간절곶입니다. 저도 마음속으로 소원 빌어봅니다. 사실 간절곶은 간절하다 뜻은 아닙니다. 먼 바다에서 바라보면 뾰족하고 신 간짓대(대나무 장대)차럼 보인다는 뜻입니다.

 

 

 

 

 

간절곶에서 바다를 따라 걷습니다. 지도상으로는 북쪽입니다. 그러면 너른 초원이 나옵니다. 초원 한가운데 'I ♡ Ganjeolgot'가 있습니다. 태양이 간절곶 글씨를 더욱더 반짝이게 합니다. 집에서 나올 때부터 기대하던 모습을 만날 수 있어서 기쁩니다. 저도 간절곶을 사랑하렵니다. 

 

 

 

 

 

 

숙소로 돌아갑니다. 어두울 때 보았던 간절곶 공원이 환해졌습니다. 간절곶 공원에서는 반구대 암각화를 볼 수 있습니다. 울주군 언양읍 반곡리에는 암각화가 있습니다. 약 7000년 전에 새긴 것이라고 합니다. 오래전에 돌로 새겼다는 것, 긴 시간동안 남아 있다는 것 모두 신기합니다. 암각화에는 고래 그림이 많습니다. 울산 부근 바다에 고래가 많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만나는 것은 감동입니다. 간절곶에서는 동쪽 끝이라는 의미가 담겨서, 더욱더 특별한 감동입니다. 한반도에서 가장 이른 아침을 만난 날입니다. 그만큼 긴 하루를 보낼 수 있게 됨에 감사한 마음도 담아봅니다. 숙소로 돌아가 씻고, 길을 나섭니다. 경주에서 간절곶으로 바로 오면서 놓쳤던 울산의 모습을 좀 더 찾아보려 합니다. 몽돌 해안도 걷고, 고래도 만나러 갑니다. 

728x90
300x250
그리드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sesack.tistory.com BlogIcon 세싹세싹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말로던 간절곶인데 넘 좋네요
    멋진 일출도 보시고 오셨네요~! ^^
    포르투갈과 문화교류 기념비라니~
    생각도 못했는데 뭔가 의미있고 재밌네요^^

    2021.05.11 11:47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일출시간이 가장 빠르다는 컨셉을 잘 잡았습니다.
      다른 곳에서의 일출보다, 간절곶 일출이 더욱더 특별합니다.

      2021.05.12 11:14 신고
  3. Favicon of https://mhlcare.tistory.com BlogIcon 글쓰는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절곶 갈때마다 우체통을 이용합니다 ㅎㅎㅎ
    재미가 있어욤ㅎ

    2021.05.11 12:5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우체통에 편지 넣어본적이 오래전이네요 ..
      다음에는 저도 우체통 이용해봐야겠습니다.

      2021.05.11 18:55 신고
  4.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출 보러 가신 거에요??
    이야 대박입니다. 저도 정말 오래 전에 가본 게 마지막이라서요.

    2021.05.11 14:51 신고
  5. Favicon of https://nayoungreview.tistory.com BlogIcon 나02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출보면 벅차오른 느낌들던데,, 사진으로 보니까 넘 멋있네요ㅎㅎㅎ

    2021.05.11 15:35 신고
  6. Favicon of https://gimpoman.tistory.com BlogIcon 지후니74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람 많이 불었던 날 찾았던 기억이 있는데 고요한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2021.05.11 16:15 신고
  7. Favicon of https://130.pe.kr BlogIcon 청춘일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절곶? 그 손모양 있는데 아닌가 했더니 거긴 호미곶이군요 ㅋㅋ
    아침일찍 일출을 보러가시다니 역시 부지런한 여행자^^
    수평선위로 떠오르는 건 못건 아쉽지만 구름 사이로 떨어지는 빛이 멋진 아침이네요.

    2021.05.11 16:2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요즘에는 게을러져서 일출 안보는 경우도 많았는데
      간절곶에서는 꼭 일출을 보고 싶었습니다.
      다행히도 붉은 해가 떠오르는 것을 만나니
      뭔가 일이 잘 풀릴 것 같은 기대감도 있었다지요 .. ㅎ

      2021.05.12 11:16 신고
  8. Favicon of https://syapirolee1029.tistory.com BlogIcon 비와몽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에 어느 방파제옆에 수산시장에서 회먹은적은 있는데 자주소통해요

    2021.05.11 16:57 신고
  9.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튜브 시작했습니다
    카테고리 1 ..이 해돋이 입니다
    매일 보고 기받아 가세요 화이팅 ~
    아 ! 좋아요 누르면 효력부스터 온 입니다 ㅋㅋㅋ

    2021.05.11 17:19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레오님 유튜부에서 해돋이보면서
      좋은 기운 받고 왔습니다.
      좋아요 눌렀으니 좀 더 쎈 기운이 오겠죠? ㅎ

      2021.05.12 11:21 신고
  10. Favicon of https://yumnly.tistory.com BlogIcon Yumnly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일출을 성공적으로 보셔서 다행입니다^^
    간절곶의 탑을 보고 호카곶을 떠올렸는데 문화교류가 있었군요.
    간절곶도 꼭 한번 가봐야겠네요.

    2021.05.11 20:3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호카곶을 아시는군요.
      간절곶과 호카곶이 이렇게 연결되니 반갑더군요.
      간절곶에서 일출 만날 수 있길 바랍니다.

      2021.05.12 11:22 신고
  11. Favicon of https://breezehu.tistory.com BlogIcon 난짬뽕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간절곶은 많이 들었었는데 실제로 가보지는 못했습니다. 사진으로 일출을 보니 넘 좋네요. 사진이 정말 멋있습니다.^*^

    2021.05.11 23:10 신고
  12. Favicon of https://arimarim.tistory.com BlogIcon 사랑스love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절곶 이름은 참 많이 들어봤는데
    라오니스님 덕분에 이렇게나마 구경하네요
    일출 사진이 정말 아름다운데
    직접 보셨으니 얼마나 좋으셨을까요 ~^^

    2021.05.12 08:3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간절곶이 워낙 유명한 곳이기에
      간절곶이라는 지명이 낯설지는 않으실 것입니다.
      일출을 본다는 것은 언제나 두근거림이 있습니다.
      기분 좋은 여행의 시작입니다. ㅎ

      2021.05.12 15:29 신고
  13. Favicon of https://wsx6813-960227.tistory.com BlogIcon 징어심해탈출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일출 너무 아름답네요! 사진만으로도 힐링이 절로 되네요 덕분에 일출 봅니당~ㅎ.ㅎ
    일출시간이 5시반 정도면 일출 보시려면 진짜 일찍 일어나셔서 가셨겠네요 0o0

    2021.05.12 10:0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지금은 해가 일찍 뜨니까
      일출 보려면 많이 일찍 일어나야하지요 ..
      그래서 더 게으름을 피기도 하지만
      부지런히 움직이면 감동을 만날 수 있습니다. ㅎ

      2021.05.12 15:30 신고
  14. Favicon of https://tomonro.tistory.com BlogIcon JoY로사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체통이 별로 안 커보였는데 5미터나 되는군요! 간절곶 아직 못 가본 곳인데 일출이 정말 멋집니다. 새벽에 일어나기 싫어서 일출보기가 힘든데 이렇게 사진으로 멋진 일출 보게 되네요~^^

    2021.05.12 12:3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우체통이 꽤 큽니다. 커서 그런지
      편지나 엽서 한 통 써보고 싶은 충동도 느껴지지요.
      요즘 여행가면 일출 대신 잠을 선택했는데
      간절곶에서는 일출을 꼭 봐야겠더군요 . ㅎ

      2021.05.12 15:35 신고
  15. Favicon of https://sunnyhanbit.tistory.com BlogIcon 한빛(hanbit)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북아에서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곳 울산 간절곳,
    그리고 가장 늦게 해가 지는 곳 포르투칼 호카곳~
    이런 연관 관계는 처음 알았네요.
    재밌습니다.
    간절곳 하면 진짜 큰 우체통이 가장 먼저 떠오릅니다. ^^

    2021.05.12 15:42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간절곶 우체통은 방송에도 많이 나와서
      기억하는 분이 많으시더군요 ..
      간절곶 바로 앞에 커다랗게 있어서 기억하기 쉽습니다.
      간절곶과 호카곶의 인연이 특별하지요.
      간절곶에서 호카곶까지 기차타고 가는 날을 꿈꿔봅니다. ㅎ

      2021.05.13 17:18 신고
  16. Favicon of https://mature-person.tistory.com BlogIcon 오늘은 뭐먹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항도 울산도 못가봤습니다.
    간절곶도 몰랐었네요.
    해돋이 보셔서 다행입니다.^^
    여행마다 아이들 핑계로 일출은 제외했었는데
    언제가게될지는 모르지만 다음 여행때는
    해돋이 보고싶습니다.

    2021.05.12 20:32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아이들이 아침에 일찍 일어나기 힘들지요.
      가족이 함께 일출을 본다면
      더욱더 특별함 가족여행이 될 것입니다. ㅎ

      2021.05.13 17:19 신고
  17. Favicon of https://sugeeo.tistory.com BlogIcon sugeeo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돋이 제대로 보기 힘들지요.
    저는 딱 한번 제대로 보았는데 속초에서요.
    바다위로 모습을 드러내더니 금방 불쑥 솟아오르더라구요.

    2021.05.12 22:4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일출 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아침에 일찍 일어난다는 것 자체가
      큰 맘 먹어야 가능한 일이지요.
      그래도 일출 보면 마음이 밝아지는 것이 좋습니다. ㅎ

      2021.05.13 17:20 신고
  18. Favicon of https://the3rdfloor.tistory.com BlogIcon 슬_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 땡볕에 딱 한 번 거닐어본 간절곶...
    전 소망우체통을 꽤 기대했었지만, 방문했을 때는 관리가 안되어 있더라고요.
    아무것도 없어서 직접 편지와 엽서를 가져가서 본인 펜으로 써야 하는 ㅋㅋㅋ
    야경이 궁금했는데 라오니스님 덕분에 즐겁게 봤습니다 :)

    2021.05.13 18:1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간절곶은 그늘이 없어서 여름에 많이 더웠겠습니다.
      소망우체통이 지금은 관리가 되는 것 같긴한데 ..
      널리 알려진 곳인만큼 지자체에서 잘 관리해야겠습니다.
      간절곶에서 좋은 시간 보내는 사람이 많아지길 바랍니다. ^^

      2021.05.13 21:29 신고
  19. Favicon of https://thinkonyoursins.tistory.com BlogIcon 나는 마들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에서 정성이 느껴져요! 서울 울산 주말부부인데 간절곶에 비오는날 갔거든요! 다시 가봐야겠어요 ㅎㅎ

    2021.05.14 22:09 신고
  20. Favicon of https://yespapa.tistory.com BlogIcon 예스파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살때 정동진에서 해운대까지 10만원짜리 고물 자전거를 타고 간적이 있습니다.
    그때 들렸던 곳이 간절곶이죠!
    그때의 모습이 보여 너무 반갑네요.
    그때 일출을 본 느낌은 느껴지지않지만 어렴풋이 느끼게해주는 포스팅입니다.
    감사합니다^^

    2021.05.15 08:0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정동진에서 해운대까지 엄청 긴 거리인데
      예스파파님 대단하십니다. 멋지세요 ..
      간절곶에서의 추억을 공유할 수 있다는 것이
      저도 기분 좋습니다. ㅎ

      2021.05.15 08:50 신고
    • Favicon of https://yespapa.tistory.com BlogIcon 예스파파  수정/삭제

      다시는 못할 걸고 안할겁니다 ㅎㅎㅎㅎㅎ 너무 힘들었습니다 ㅎㅎㅎ

      2021.05.21 17:0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추억은 추억일 때 아름다운 것이지요 .. ㅎ

      2021.05.21 17:09 신고
  21. Favicon of https://oflove.tistory.com BlogIcon 워크투리멤버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1박2일에서 보던 모습이 그대로 생각나네요. 우체통도 그렇고요. 해뜨는 거 보러 가야 하는데 늘 마음으로만 계획하네요 ㅎㅎ 가족여행으로 가고 싶은데 가족은 언제 생길지 모르겠네요 ㅋㅋ 게다가 고래 암각화는 처음 봤어요. 고래의 모습을 그린다는 건 고래를 자세히 봤다는 건데, 그 과거에도 배를 만들어 바다로 나가고 그랬군요. 대단합니다.

    2021.05.16 18:2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울산에 7천년전 새긴 암각화가 있습니다.
      암각화에 다양한 종류의 고래 그림이 있다더군요.
      다양한 종류의 고래가 그려져 있어서
      굉장히 주목 받고 있습니다.
      제주도에서의 일출도 특별하지만
      육지 호미곶, 간절곶에서의 일출도 특벽합니다.
      가족여행으로 육지에서 일출 맞이하는 날이
      곧 올 수 있기를 바랍니다. ^^

      2021.05.17 18:34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21)N
이야기꽃 (101)
서울특별시 (65)
인천광역시 (59)
경기도 (158)
강원도 (170)N
경상북도 (167)
대구광역시 (19)
경상남도 (111)
부산광역시 (47)
울산광역시 (9)
전라북도 (82)
전라남도 (155)N
광주광역시 (10)
충청북도 (87)
충청남도 (173)N
대전광역시 (21)
제주특별자치도 (360)
평택,안성 (126)

최근에 올라온 글



  • 12,915,531
  • 2,1873,294
08-10 15:29
세로형
300x250
250x250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