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300x250
728x170

구룡포 시락국수

 

요즘 포항이 여행지로 인기가 많습니다. 그동안 알려지지 않아서 그렇지 볼거리, 먹거리 많은 곳이 포항입니다. 포항의 동쪽 구룡포는 핫플레이스입니다. 구룡포는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덕분에 많은 사람이 찾습니다. 구룡포에서 시락국수를 먹습니다. 

 

구룡포는 일제강점기 때 일본인들이 많이 들어왔습니다. 일본인들은 구룡포를 어업 전진기지로 삼았습니다. 해방 후에도 구룡포는 경상북도 어업의 중심지 역할을 했습니다. 대게가 가장 많이 잡는 곳이 구룡포입니다. 일본인 가옥 거리를 구경하고 구룡포 시내를 돌아다닙니다. 구룡포 초등학교까지 왔습니다. 초등학교 정문 근처에 시락국수집이 있습니다. 

 

 

 

 

시락국수는 식당 이름이기도 하고 음식 이름이기도 합니다. 동네 작은 식당입니다. 사딸라 아저씨가 다녀가셨다는 사진에 호기심이 생겼습니다. 통영에서 먹었던 시락국 생각도 났고요. '시락'이라는 단어에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구룡포를 몇 번 왔지만 시락국수는 처음 방문입니다. 이때가 낮 3시 정도여서 손님이 없습니다. 여행자들이 잘 찾는 식당은 아닙니다. 큰 길에서 한 블럭 들어와 있어 눈에 잘 띄는 식당도 아닙니다. 정돈되지 않은 날 것의 느낌이 있습니다. 벽면 가득한 낙서에 눈길이 갑니다. 맛있게 먹었다는 글이 많습니다. 

 

 

 

 

 

 

 

 

 

 

국수 종류를 주로 판매합니다. 시락국수가 대표 음식입니다. 전체적으로 가격이 착합니다. 요즘 4천 원에 국수 파는 곳 찾기 힘듭니다. 돈가스도 6천 원뿐이 안 합니다. 이렇게 소소환 음식 파는 곳이 좋습니다. 

 

 

 

 

시락국수는 KBS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 프로그램에 나온 후 더욱더 알려졌습니다. 동네한바퀴 프로그램 시작할 때는 금방 종영할 줄 알았습니다. 토요일 황금시간대에 쟁쟁한 프로그램과 경쟁관계니까요. 지금은 시청률도 괜찮고 장수 프로그램이 되었습니다. 시락국수집은 동네한바퀴 말고도 여러 방송에 출연했습니다. 방송에 나올만한 특징이 있습니다. 

 

 

 

 

그러면 '시락'이 뭐냐? 시락은 시래기를 뜻하는 경상도 방언입니다. 바닷가 어시장에서 팔고 남은 생선살, 뼈 등을 푹 고아 육수를 냅니다. 시래기와 된장을 넣고 끓입니다. 여기에 밥을 넣으면 시락국밥이고 국수를 넣으면 시락국수입니다.  

 

 

 

 

728x90

 

 

 

 

테이블에는 산초가루와 청양고추 다진 것이 있습니다. 시락국수의 맛을 풍성하게 해줍니다.   

 

 

 

 

시락국수집에서 말하는 시락국수 먹는 순서가 있습니다. 먼저 꽁치완자를 으깹니다. 다진 청양고추와 산초가루를 넣은 후 먹습니다. 산초 '두 번 톡톡'을 강조하시더군요. 

 

 

 

 

반찬은 단출하게 김치, 해초무침

 

 

 

 

300x250

 

 

 

 

드디어 시락국수가 나왔습니다. 국수의 향을 맡습니다. 생선으로 육수를 내었으니 비릿한 향이 날 것이라 생각할 수 있을 것입니다. 저는 비린향은 잘 느끼진 못했습니다. 된장과 시래기가 비린향을 잡아주는 것 같습니다. 구수한 느낌입니다. 

 

 

 

 

설명대로 산초와 고추를 넣으니 맛이 풍성합니다. 저는 산초 특유의 향을 좋아합니다. 세 번 털었습니다. 산초는 향기를 더해주는 것도 있지만 음식을 살균(?) 작용을 하는 것도 있습니다. 산초를 넣으니 추어탕 느낌도 납니다. 

 

 

 

 

젓가락을 푹 넣어서 보니 국수가 가득 올라옵니다. 시락국수는 구수하면서 칼칼합니다. 김칫국에 국수 말아먹는 느낌도 받았습니다. 국물에 바다의 향기가 담겨 있다 생각하니 든든한 보양식 먹는 기분이 듭니다. 얼큰 칼칼한 국물은 해장국으로도 좋겠습니다. 

 

 

 

 

 

300x250

 

 

 

 

 

시락국수의 포인트는 꽁치완자입니다. 시락국수 안에 완자가 2~3개 정도 들었습니다. 시락국수의 완자는 꽁치로 만들었습니다. 저는 꽁치완자에서 비린맛이 느껴지진 않았습니다. 제가 비린맛을 잘 먹어서 그럴수도 있겠군요. 민감하신 분은 느낄지도. 완자를 으깨서 국물에 넣으니 맛이 풍성해집니다.  

 

동네한바퀴 방송에서는 김영철 씨가 꽁치 다지는 장면이 나왔습니다. 시락국수는 당구국수, 꽁치당구국이라 불립니다. 구룡포 주변에서 꽁치가 많이 잡혔습니다. 그래서 과메기도 만들었던 것이고요. 구룡포에서는 꽁치를 잘게 다지는 것을 '당구친다'라고 한다는군요. 

 

 

 

 

젓가락으로 면을 푹 떠서 먹습니다. 국수 안에 시래기가 풍성하니 특별한 반찬 없이도 후루룩 먹을 수 있습니다. 시락국수는 새벽 5시부터 문을 열고 장사를 시작합니다. 새벽에 뱃사람들이 바다로 나가면서 국수 한 그릇 먹고 나가는 것입니다. 시락국수 먹으면서 뱃사람들이 생활 모습을 그려봅니다. 

 

 

 

 

구룡포에는 맛있는 국수 파는 식당이 많습니다. 구룡포로 불어오는 해풍이 국수 말리는데 큰 도움을 주기 때문입니다. 오랜 시간 국수 만들고 있는 제면소가 있습니다. 구룡포 시장 안 제일국수공장은 오랫동안 터줏대감으로 구룡포 일대 국숫집들에 면을 전해주고 있습니다. 시락국수가 이 집 국수를 받는지는 모르겠습니다. 

 

구룡포는 시락국수 말고도 잔치국수, 어묵국수, 모리국수 등도 유명합니다. 잔치국수, 어묵국수는 아실 것이고 모리국수는 모르는 분이 많을 것입니다. 모리국수는 미역초를 넣고 끓인 국수입니다. 미역초는 해초가 아닙니다. 구룡포에서는 물메기를 미역초라 부릅니다. 모리국수는 1인분 하는 집이 없어서 혼밥러는 먹기 힘듭니다. 

 

 

 

 

 

구글지도, 네이버지도에서는 구룡포 시락국수로 검색해서 위치를 찾을 수 있습니다. 구룡포 초등학교 정문과 가까우니 찾기는 어렵지 않습니다. 구룡포하면 대게, 과메기 등 유명한 먹거리가 많습니다. 일본인 가옥거리만 보고 가지 마시고 구룡포 시내 다니시면서 뱃사람들의 맛을 찾아보심은 어떨까 합니다. 새벽 5시부터 영업 시작. 재료 소진 시 영업 종료

 

 

 

 

728x90
300x250
그리드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이런 아쉬운때가...ㅠㅠ
    얼마전 갔다가 일본인가옥거리 보고 왔습니다...ㅠㅠ
    다시 한번 가봐야 할 것 같은 느낌이네요...ㅎㅎㅎ

    2022.01.25 10:2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포항까지 먼 걸음 하셨습니다. 😁
      포항 구룡포 구석구석 옛날 느낌 식당이 있더라구요.
      재밌는 맛 경험이었습니다.

      2022.01.26 10:02 신고
  3. Favicon of https://suim.tistory.com BlogIcon 토끼랑께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국수 처음들어보네요 시락이 시래기일거라는 생각은했지만 꽁치완자라...맛이 비리지않다니 먹어보고싶습니다

    2022.01.25 11:13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서울, 경기도 부근에서는 낯선 음식입니다.
      꽁치 특유의 비릿함이 완전 없진 않지만
      거부감이 들 정도는 아닙니다. ㅎ

      2022.01.26 10:04 신고
  4. Favicon of https://syapirolee1029.tistory.com BlogIcon 비와몽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들어보는 국수인데 한번 경험하고 싶네요

    2022.01.25 12:51 신고
  5. Favicon of https://eyehole.tistory.com BlogIcon 아이홀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국은 흔한데 시락국수에 꽁치완자는 처음 보는 음식입니다.
    가격도 착하고 뭔가 재밋는 음식이네요.

    2022.01.25 13:22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시락국수 하는 곳은 처음 보았습니다.
      더욱더 호기심이 생겨서 방문했습니다.
      구룡포 일대가 꽁치가 많이 잡혔기에
      꽁치를 다양하게 즐긴 것 같습니다. 😃

      2022.01.26 10:07 신고
  6.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국수 참 별미이죠
    산초는 개볍게 2번이라니 제 같은 초보도 3번 쳐야 맛이 느껴지는데 ?
    잔치국수 가격이 올라 4000원 이라니 착한 메뉴입니다

    2022.01.25 15:3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역시 시락국수를 알고 계셨군요 .. ㅎ
      산초가루를 넣으니 맛이 더욱 풍성해져서 좋았습니다.
      가격도 착해서 좋은 기억으로 남은 식당입니다. ^^

      2022.01.26 10:11 신고
  7. Favicon of https://lifeground99.tistory.com BlogIcon Za_ra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수면도 무척 독특하지만, 가격이 4천원 밖에 안되서 더더욱 놀랬습니다

    2022.01.25 15:41 신고
  8. Favicon of https://yumnly.tistory.com BlogIcon Yumnly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이 뭐길래 국수도 있고 국밥도 있는걸까 했는데 시레기였군요😊 바닷가라서 생선이 아닐까 지레짐작을 했습니다ㅎㅎ
    국수 면이 얇아보여서 국물맛이 잘 베어있을 것만같은 느낌이에요.

    2022.01.25 15:49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저도 시락이 시래기일 줄 몰랐습니다.
      바닷가여서 해산물로 육수 내어
      시래기를 풀어 넣으니 새로운 맛이더라구요 ..
      국밥으로도 좋고 국수로도 좋습니다. ㅎ

      2022.01.26 10:17 신고
  9. Favicon of https://gimpoman.tistory.com BlogIcon 지후니74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엇보다 가격이 아주 착합니다.

    2022.01.25 16:31 신고
  10. Favicon of https://runer303.tistory.com BlogIcon 화소여행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넘 맛있겠는데요 먹어보고싶네요

    2022.01.25 22:07 신고
  11. Favicon of https://arimarim.tistory.com BlogIcon 사랑스love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 국수 제 입맛에도 너무 잘 맞을거 같아요
    면에 시래기에 된장에~ 다 저도 좋아하는 것 들ㅎㅎ
    근데 이번 포스팅에도 음식 가격이 또 놀랍네요

    2022.01.26 00:0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해산물로 기본 육수를 내고
      거기에 시래기와 된장이 섞인 것이 묘한 조화입니다
      새롭고 매력적인 음식입니다. ㅎ
      가격이 착해서 더욱더 좋았습니다. ^^

      2022.01.26 10:39 신고
  12. Favicon of https://almenge.tistory.com BlogIcon 알맹e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영에서 먹었던 시락국은 돌장어 시락국이었는데
    이 집의 시락국수에는 꽁치 완자가 들어있네요 ㅎㅎ
    산초 두 번 톡톡인데 세 번 톡톡하셨네요 ㅎㅎㅎ 해산물을 쓰는 집이라도
    잘 하는 집들은 안비리게 잘 하더라구요. 든든한 보양식으로도 참 좋아보여요.

    2022.01.26 00:3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주변 바다에서 잡히는 생선에 따라
      시락국에 사용하는 생선이 다른 것 같습니다.
      통영 주변은 장어가 많이 잡히고
      구룡포 주변은 꽁치가 많고요.
      산초향을 좋아해서 세 번 톡톡 했습니다. ㅋ
      비린맛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맛의 성패가 달라집니다. ^^

      2022.01.29 15:44 신고
  1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네 한 바퀴에 나온 집이로군요
    가격도 괜찮이 구룡포 다시 찾으면 찾아 가고 싶습니다^^

    2022.01.26 06:42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구룡포 초등학교 주변에
      국수집, 찐빵집 등이 있습니다.
      여행길에 가볍게 드시기 좋습니다. ㅎ

      2022.01.29 15:44 신고
  14. Favicon of https://130.pe.kr BlogIcon 청춘일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국은 많이 먹어봤지만 국수도 있었군요. 게다가 꽁치완자라니 더욱 신기+_+
    국수가 납작한게 쌀국수 느낌이네요. 국물도 아주 구수~~해 보입니다. 고추넣은 사진보니 칼칼해보이기도하고.
    아침 안 먹었는데 이거보니 너무 배고파요 ㅠㅠ
    포항 갈 일이 요원하긴 하지만 메모해둡니다^^

    2022.01.26 09:5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시락국수 하는 집은 구룡포 시락국수집뿐이라고도 하더군요.
      꽁치완자는 독특했습니다. 고기완자와는 달라요 ..
      다른 포스팅 보니까 소면 들어가 있을 때도 있더라구요
      면은 상황에 따라 다르게 넣을 수도 있나봅니다.
      칼칼함보다는 구수함에 가깝습니다.
      구룡포 나들이 하신다면 국수나 찐빵
      드시면 재밌을 것입니다. ㅎ

      2022.01.29 15:46 신고
  15. Favicon of https://taeranstory.tistory.com BlogIcon 그란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락국, 시락국수 처음 들어봤어요 ㅎㅎ
    국물도 맛있어보이는데 무엇보다 면이 얇고 넓은 면이라 더 맛있어보여요
    꽁치완자도 처음봐서 맛이 궁금합니다

    2022.01.26 14:1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시락국은 경상도 지방에서 많이 먹기에
      다른 지방에 사는 분은 잘 모르시더라구요.
      꽁치완자는 구룡포에서만 맛 볼 수 있습니다. ㅎ

      2022.01.29 15:46 신고
  16. Favicon of https://birke.tistory.com BlogIcon 비르케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다 향기가 물씬 느껴집니다
    구룡포 다시 가면 시락국수 먹어봐야겠어요 ^^

    2022.01.26 17:5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바다의 향기를 느낄 수 있는 시락국수입니다.
      구룡포 주변으로 해산물 음식이 많습니다.
      새로운 맛을 찾아보심은 어떠실까 합니다. ^^

      2022.01.29 15:47 신고
  17. Favicon of https://molylana2204.tistory.com BlogIcon 성실엄마를꿈꾸다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선뼈와 머리로 육수를 내서 시래기를 넣고 끓인 된장국.. 저도 왠지 비릴것 같다는 생각이 났지만, 깊은맛이 날 수 있겠구나 싶네요. 건더기도 푸짐하고 가격도 참 혜자스럽습니다~

    2022.01.26 18:0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비린맛이 하나도 없다고는 할 수 없지만
      구수함이 있기에 맛나게 먹을 수 있습니다.
      바다의 맛입니다. 가격도 좋고요.

      2022.01.30 11:48 신고
  18. Favicon of https://damduck01.com BlogIcon 담덕01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디한 음식이네요. 첫인상은 어죽인가?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다시 보니 아니네요. 느낌이 달라요.
    시락이 시래기의 방언이라는 것도 처음 알았습니다.
    꽁치완자도 신기하고 착한 가격은 너무 좋은데요. 😁

    2022.01.27 17:30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어죽으로 생각하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된장국에 국수 말아 먹는다 생각하시면 될 것입니다.
      꽁치완자는 처음 봤습니다. 국수를 특징짓는 맛입니다. ㅎ

      2022.01.30 11:49 신고
  19. Favicon of https://mature-person.tistory.com BlogIcon 오늘은 뭐먹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래기국 좋지요. 생선살과 뼈를 넣고 끓여서 국물이 더 진하고 맛있을거같습니다. 꽁치완자는 특이하네요. 해산물이 풍부한 지역이라 특색있습니다. 맛도 더하고 동시에 단백질섭취도 가능하니 좋네요.^^
    저도 가끔 시래기된장국에 소면을 말아먹기도 하는데 여기 면은 조금더 넙적해보입니다. 중면도 아니고 칼국수면도 아닌데 직접 뽑은 면은 아닐거같고요..
    구룡포 방문하면 먹어봐야할 음식같습니다.^^ 특히 꽁치완자 맛이 궁금해요.ㅎ

    2022.01.28 08:3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꽁치가 많이 잡히는 바닷가여서
      꽁치를 이용해서 여러 음식을 해 먹은 것 같습니다.
      면은 직접 뽑진 않은 것 같고
      다른 포스팅에서는 소면이 들어가기도 했더라구요.
      시래기된장국에 소면 말아 먹는 느낌에
      바다 향기가 더해진 맛입니다.
      구룡포 가신다면 국수 드시고
      앞에 있는 찐빵까지 드시면 딱 좋습니다. ㅎ

      2022.01.30 11:51 신고
  20. 하 리마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뎃글][죄송 합니다.九龍浦구룡포에 대한글 감사 드립니다.오랫동안 "정호반점"을 해오시다...저희들도..동네 한바퀴...블로그의 글들을 통해 상호가..시락국수로 바뀐걸 알게 되었읍니다.꽁치가 九龍浦구룡포 앞바다에 많은것은 알고서 있지만...꽁치를 잡을 '어부'가 없읍니다.구룡포 어선들에 '船長선장'과 '機關長기관장'을 제외하면 거진 동남아 외노자들-한겨울 지금 날씨에도 반바지 쓸리퍼 신고 안전모 없이 3명씩 오토바이 타고 소리 지르며 돌아 다니고 있읍니다.꽁치 그물 작업은 최소한 10명이상이 동시에 일사분란 하게 움직여야 하기때문에 트로 어선이 거대한 자본과 조직으로 동시에 여러대씩 움직여야 하기때문에 우리 앞바다에서 작업을 해서는 않되고..저쪽...저위쪽 대화퇴 바다에서 잡아 냉동상태로 부산서 다시 구룡포로 옮겨 그렇게.......시락국수를 맛나게 드시고 이렇게 글까지 올려 주셔서 감사드리면서...첨가글을 올립니다.

    2022.01.31 10:57
  21. Favicon of https://oflove.tistory.com BlogIcon 워크투리멤버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여기 엄청난데요. 가격도 엄청나구요! 제가 콩국수도 좋아하고, 우뭇가사리도 진짜 좋아하거든요. 우뭇가사리 콩국수 진짜진짜 먹어보고 싶네요. 게다가 가격도 5천원이라니 믿을 수가 없네요 ㅎㅎ
    시락국수는 어떤 맛일지 예상이 안 되네요 ㅎㅎ 하지만 분명 익숙한 맛이고 당연히 맛있을 거 같아요

    2022.02.04 00:2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가격이 너무 착해서 놀랐습니다.
      시락국수는 다른 곳에서 맛볼 수 없는
      독특함이 있습니다. 비릿한 향이 살짝있는데
      된장 넣어서 구수함도 있고요. ㅎ
      구룡포로 날아가셔야겠습니다. ^^

      2022.02.04 08:17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06)N
이야기꽃 (101)
서울특별시 (65)
인천광역시 (59)N
경기도 (158)
강원도 (167)
경상북도 (165)
대구광역시 (19)
경상남도 (111)
부산광역시 (47)
울산광역시 (9)
전라북도 (82)
전라남도 (151)N
광주광역시 (10)
충청북도 (87)
충청남도 (169)
대전광역시 (21)
제주특별자치도 (359)
평택,안성 (125)

최근에 올라온 글



  • 12,779,333
  • 2,7034,136
07-07 21:44
세로형
300x250
250x250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