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300x250
728x170

월류봉 둘레길 여울소리길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 월류봉(월류정)의 아름다운 풍경을 구경합니다. 월류봉 광장부터 반야사까지 월류봉 둘레길이라는 도보여행길이 있습니다. 둘레길 1코스 여울소리길을 걷습니다.

 

 

월류봉은 달도 머물다 간다는 봉우리라는 뜻입니다. 봉우리가 높진 않은데 산과 물이 어우러지는 풍경이 아주 근사합니다. 누가 보더라도 아름답다고 감탄할 것입니다.




월류봉 둘레길은 월류봉 광장에서 반야사까지 8.4㎞의 도보여행길입니다. 저에게 8.4㎞ 걷는 일은 크게 힘든 일은 아닙니다. 문제는 반야사에서 황간역으로 오는 돌아오는 교통편이 잘 없습니다. 애초에 계획하고 온 아이템이 아니기에 시간이 많지 않습니다.




그림 출처 : 영동군청 홈페이지

월류봉 둘레길은 여울소리길, 산새소리길, 풍경소리길 등 3코스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각 코스는 3㎞ 전후로 나뉘어 있습니다. 1코스 여울소리길은 2.7㎞입니다. 그렇게 길지 않아 부담이 적습니다. 고민은 이제 그만. 출발입니다.








출발하면서 월류정을 다시 바라봅니다. 월류정은 작은 정자지만 월류봉 일대를 하나로 묶어주며 아름다움의 정점을 찍습니다. 월류봉 아래로 초강천은 흘러흘러 금강과 만나고 서해로 흐릅니다.

https://raonyss.tistory.com/2559

 

깜짝 놀란 아름다운 풍경 영동 황간 월류봉(월류정). 영동 여행

월류봉(월류정)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으로 떠난 기차여행입니다. 황간은 여행지로 많이 알려진 곳은 아닙니다만 알찬 볼거리가 많습니다. 황간역까지 무궁화호 열차를 타고 갑니다. 황간역에

raonyss.tistory.com





동쪽의 햇살은 봉우리를 넘어 강하게 비춥니다. 기온은 낮았지만 햇살이 비치니 따스합니다. 월류봉 둘레길 시작 부분은 초강천을 따라 데크길로 만들었습니다. 데크길 옆으로 한천정사, 송시열 유허비 등도 살펴봅니다.



월류봉 둘레길은 2016년부터 준비하여 2018년 6월에 여울소리길을 개통했습니다. 이후 나머지 구간도 개통하였고요. 요즘은 지역마다 트레킹 코스 한두 개쯤은 다 있습니다. 트레킹 코스가 많아지는 것이 반갑습니다.




728x90




대나무밭 옆을 지나갑니다. 우뚝 솟은 칼봉이 보기 좋습니다. 칼처럼 날카롭게 생겨서 지어진 이름입니다. 원촌교(다리)를 건너면 칼봉 옆으로 길이 이어집니다.




원천교를 지나면서 석천을 바라봅니다. 하천 이름이 석천입니다. 원천교 부근에서 초강천과 합쳐집니다. 월류봉 둘레길은 석천을 거꾸로 따라가는 길입니다.



원천교를 지나니 이정표가 보입니다. 반야사까지는 7.7㎞이지만 오늘의 목적지 완정교까지는 1.9㎞만 가면 됩니다. 뭐 이 정도쯤이야. 가보자구.



300x250




원촌교부터는 외길이라 잘못 들어설 일은 없습니다. 오로지 직진입니다. 칼봉 옆으로 만들어진 목교(다리)에 들어섭니다. 본격적으로 여울소리길을 걷습니다. 목교를 걸을 때는 물 위를 걷는 기분이 듭니다. 목교 옆으로 급경사 절벽에 소나무들이 뿌리를 내리며 자라는 모습이 신기합니다.




풍경이 시원시원합니다.




산길 구간은 바닥에 매트가 깔려 있어서 푹신합니다. 다만 미끄럼 주의 안내판이 마음의 상처를 줍니다. "미끄러울 수 있으니 옆 사람 손을 꼭 잡고 걸어요" 난 혼자이고 손잡아 줄 사람이 없는데 누구 손을 잡으라는 것인지요? 혼자 다니는게 서럽습니다. 넘어지지 않도록 다리에 힘을 꼭 줍니다. 😝




300x250





오랜만에 작정하고 길을 걸으니 기분이 좋습니다. 낮이 되면서 기온도 올라가고, 걸으면서 운동되니 몸에 활기가 생깁니다. 역시 사람은 움직여야 합니다.




석천 물줄기를 바라보면서 계속 걷습니다. 나중에 알고 보니 석천에는 올뱅이가 많이 잡힌다고 합니다. 황간 일대에 올뱅이국 하는 집이 많은 이유가 있습니다. 물론 저도 올뱅이국 한 그릇 먹고 왔습니다. 맑은 물 에서만 자라는 올뱅이 먹으면 개운합니다. 올뱅이는 다슬기의 영동 사투리입니다.




뒤에서 아저씨들이 우르르 걸어오더니 저를 앞질러서 나아갑니다. 평일이었음에도 월류봉 둘레길 걷는 분들이 꽤 많습니다. 아저씨들 말고도 몇 팀 더 봤습니다.








길 사이사이에는 재밌는 문장을 넣어 걷는 재미를 북돋아 줍니다. 좋을 때다 우리, 같이 걸을까, 웃어요 당신, 꽃길만 걷자. 멘트들이 둘이 걸을 때 다정하게 느껴지겠습니다. 봄이 깊어지면 둘레길 주변에도 봄꽃이 활짝 피어날 것입니다. 꽃향기와 함께하면 걷는 일이 더욱더 즐겁겠습니다.




여울은 하천 바닥이 얕아 물살이 빠르게 흐르는 곳이기에 물소리가 또렷하게 들립니다. 빠른 물살은 하천의 물을 정화합니다. 하천을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 상대적으로 얕아서 사람이 건널 수 있는 길목이 되기도 합니다. 여울소리길이라는 길 이름을 잘 지었습니다.




여울소리 들어보시기 바랍니다.



자연의 소리는 건강에 좋습니다. 자연의 소리를 녹음해서 듣는 것만으로도 스트레스와 통증을 줄여준다는 연구도 있습니다. 특히 물소리는 긍정적인 기분전환에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월류봉 둘레길 여울소리길 걸으면서 자유치유에 다가가 보심은 어떨까 합니다.








일반 등산로와 데크길이 번갈아 가면서 나타납니다. 사이사이 오르막과 내리막이 있다지만 전체적으로 평탄합니다. 남녀노소 즐겁게 걸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여울소리길 걸을 때는 오감을 크게 열어두어야 합니다. 물소리, 새소리, 바람소리 듣고 맑은 공기 느끼고, 손끝으로 나무의 숨결을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몸과 마음이 모두 건강해질 것입니다.




계곡 아래로 내려가 물길과 조우하고 싶지만 멀리서 바라만 봅니다.



이렇게 걷기 좋고 분위기가 좋은 길인데 출발 전에 고민이 너무 많았습니다.








월류봉 광장에서 완정교까지 50분 정도 걸렸습니다. 뒤에 보이는 다리가 완정교입니다. 완정교에 오니 화장실이 있습니다. 주변에 식당은 없습니다.



완정교를 건너가면 월류봉 둘레길 2코스 산새소리길로 이어집니다. 산새소리길로 불리는 것을 보니 산이 깊어지면서 새들의 지저귐이 더욱더 또렷하게 들리는가 봅니다. 산새소리길 뒤로 풍경소리길까지 걸으면 반야사가 나옵니다. 반야사까지 5.7㎞ 남았습니다. 이후의 구간은 다음 기회에 걷기로 합니다.




산새소리길 출발지점에 석천 역사와 유래에 관한 안내판이 있습니다. 석천은 속리산에서 발원하여 흐르다가 초강천과 합류합니다. 하천 바닥에 황색으로 된 돌이 많다고 해서 석천이라는 이름을 갖게 되었습니다.




황간역으로 돌아가야 합니다. 버스,택시 등 교통편은 보이지 않습니다. 저는 걷습니다. 걸어갈 때 여울소리길로 갈 수도 있지만, 같은 길을 이어서 가면 재미없습니다. 차로를 따라 걷습니다. 차로에 차가 많이 다니지 않아서 걷는데 어려움은 없습니다. 여울소리길 목교를 바라봅니다. 잘 만들었습니다.


 


월류봉 둘레길 걷기전 머뭇거렸지만 좋은 선택이었습니다. 물소리 들으며 걸으니 기분이 상쾌합니다. 무채색의 겨울에 방문했으니, 다음에는 초록이 넘실대는 계절에 다시 걷고 싶습니다. 월류봉과 둘레길의 둘레길의 푸릇한 모습. 반야사의 고요한 모습까지 모두 다 담아올 수 있기를 손꼽아 기다립니다.

여울소리길로만 검색하면 괴산 여울소리길도 나옵니다. 제가 이번에 간 곳은 영동입니다. 충청북도 영동





728x90
300x250
그리드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kkindae0326.tistory.com BlogIcon 낀대  수정/삭제  댓글쓰기

    몸과 마음이 정화되는 느낌이 무엇인지 사진을 통해서 바로 알 수가 있네요

    2022.03.16 09:48 신고
  3. Favicon of https://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류봉을 끼고 도는 둘레길이 참 좋습니다.
    풍경도 참 아름다운데,
    물소리까지 들으며 걷다 보면 피곤함도 싹 잊을것 같습니다. ㅎ

    2022.03.16 10:2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월류봉에서 출발해서 이어지는 길을
      걸으며 즐거운 시간 보냈습니다.
      물소리까지 들이니 힘들지 않고
      가볍게 걸을 수 있습니다. ㅎ

      2022.03.17 19:04 신고
  4. Favicon of https://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좋으네요. 우리나라에 이런 좋은 코스들이 많이 생겼고, 그래서 가볼만한 곳들도 많은 것 같아요.
    공기 좋은 곳을 홀로 걷노라면 마음이 정화됨을 느끼니 그게 느낌이 너무 좋은 것 같더라고요.
    최근에 정말 오랜만에 가까운 관악산에 가서 계곡따라 산책하듯 걸었는데 그렇게 좋을 수가 없었거든요. ^^
    혼자도 좋고, 함께도 좋고... 그 모든 게 괜찮은 삶의 풍경들인 것 같아요.

    2022.03.16 11:05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전국적으로 곳곳에 좋은 코스가 많이 생겨
      어디를 먼저 가야할지 고민이 많습니다. ㅎ
      설렁설렁 걸으면서 이런저런 생각하니
      스트레스도 풀리고 기분도 좋아지더라구요.
      관악산 잘 다녀오셨다하니
      저도 오랜만에 한번 다녀와야겠습니다.
      날 풀리면 신나게 걸어보겠습니다. ㅎ

      2022.03.17 17:01 신고
  5. Favicon of https://eyehole.tistory.com BlogIcon 아이홀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천 옆으로 데크길이 아주 잘 되어 있네요.
    시원하고 맑은 공기 마시고 오면 몸이 건강해지는 느낌이더라구요.
    저도 주말에 어디로든 좀 나가서 걸어봐야 겠습니다.

    2022.03.16 11:09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하천 옆으로 트레킹 코스를 잘 만들었습니다.
      맑은 공기 마시면서 걷기에 아주 좋은 길입니다.
      날도 풀리고 꽃도 피니 멋진 주말 나들이
      만드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ㅎ

      2022.03.17 17:02 신고
  6. Favicon of https://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동의 월류봉 둘레길을 다녀 오셨군요..
    언제 봐도 이곳은 또다른 아름다움을
    간직하고 있는곳 같구요..
    잘보고 갑니다..

    2022.03.16 14:32 신고
  7.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적인 풍경 입니다
    다음엔 손 꼬옥 잡고 여행하기를 바램니다 ~ _나만 당할순 읎지 !_

    2022.03.16 15:27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한국적인 풍경이 맞습니다.
      다른 나라에서는 볼 수 없는 풍경입니다.
      손 꼭 잡고 함께할 수 있는 이가 나타나면 좋겠습니다. ㅎ

      2022.03.17 18:59 신고
  8. Favicon of https://breezehu.tistory.com BlogIcon 난짬뽕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변 경관도 아름다워서, 걷기에 참 좋을 것 같습니다.^*^

    2022.03.16 18:07 신고
  9. Favicon of https://taeranstory.tistory.com BlogIcon 그란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도 머문다는 월류봉 이름이 참 예쁘네요 ㅎㅎ
    물소리 들으면서 걸으면 정말 좋을 것 같아요
    월류봉 둘레길 가게 된다면 반야사까지 가보고 싶은데 거리가 꽤 멀어서 마음 먹고 가야 할 것 같네요 ㅎㅎ

    2022.03.16 19:20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월류봉 이름을 잘 지었습니다. 낭만적입니다.
      여울소리 들으며 걸으니 상쾌하고 좋더라구요 ..
      8km 남짓 맘 먹고 걸으면 금방 갑니다. ㅎ

      2022.03.17 17:03 신고
  10. Favicon of https://knowitall.tistory.com BlogIcon 먀어니라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만봐도 시원시원한게 말씀하신대로 자연치유되는 기분이 있네요ㅎㅎ
    여우소리길 이름도 예쁘고, 흐드러진 나무들과 더불어 길 자체도 참 아름다운 곳이네요!
    오늘도 멋진 사진과 포스팅 잘 보고가요~

    2022.03.16 21:43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시원하고 상쾌한 기분으로 걸을 수 있습니다.
      여울소리길 이름을 제대로 잘 지었습니다.
      자연과 벗하며 함께 할 수 있습니다.

      2022.03.17 18:58 신고
  11. Favicon of https://cheongyeo.tistory.com BlogIcon 청여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류봉 둘레길 선택이 좋았네요.
    저는 걷기가 그래서 월류봉 광장에만 둘러보고 이내 바로 오곤 했는데
    담음 기회엔 이곳 저곳 둘러보고 싶네요.
    수고하신 덕분에 감상 잘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오.

    2022.03.17 01:43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월류봉 둘레길 걷기 잘 했습니다.
      월류봉 둘레길 생긴지도 얼마 되지 않았고
      대부분 광장까지만 가는 것 같습니다.
      다음에 방문하신다면 긴 시간 보내실 수 있길 바랍니다. ㅎ

      2022.03.17 17:04 신고
  12. Favicon of https://kabhi.tistory.com BlogIcon KAbhi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저기 자연 보면서 걷는 느낌이 좋네요
    얼릉 푸릇푸릇한 새싹들이 올라왔으면 좋겠습니다.
    그러면 걸으면서 푸른산이 더멋있어 보일것같아요 :D

    2022.03.17 05:09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자연과 함께하는 시간은 행복합니다.
      무채색의 자연을 만났으니
      다음에는 화창한 둘레길을 만나봐야겠습니다.

      2022.03.17 18:57 신고
  1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류봉 둘레길도 좋네요'
    언제 한 번 걸어 보면 좋겠습니다^^

    2022.03.17 06:06 신고
  14. Favicon of https://gimpoman.tistory.com BlogIcon 지후니74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물길따라 걸을 수 있어 매력적입니다. 따스한 햇살과 함께 하면 더 좋겠습니다.

    2022.03.17 13:17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물길따라 걸으니 상쾌함이 더 좋더라구요.
      햇살 가득한 날 다시 걸어보고 싶습니다.

      2022.03.17 18:56 신고
  15. Favicon of https://arimarim.tistory.com BlogIcon 사랑스love  수정/삭제  댓글쓰기

    둘레길을 걷고 나면 기분이 너무 상쾌할 것 같아요
    바람 소리, 물 소리 아주 좋네요
    자연의 소리를 많이 들으려고 해야겠어요

    2022.03.17 13:5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둘레길 코스를 잘 만들었더라구요 ..
      자연과 함께 걷는 시간이 아주 좋았습니다.
      자연의 소리를 듣고 있으면 저절로 힐링이 됩니다. ㅎ

      2022.03.17 17:05 신고
  16. Favicon of https://garamwood.tistory.com BlogIcon garam_林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국에 걷기코스 길이 없는 곳이 없는 것 같아요.^^
    둘레길 코스는 참 좋아 보이네요. 저도 걸어보고 싶은 요즘입니다.
    근디 저 아저씨들 마스크 안 하고 걷는 것 같군요. 때라 때인지라 그런지
    마스크 안 하는 사람들 보면 극혐하게되서 딱 눈에 걸리는 군요.;;

    2022.03.17 19:37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제주올레길이 성공하면서
      지역마다 도보여행길이 많이 만들어졌습니다.
      저처럼 걷기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아주 좋지요 ..
      저는 아저씨들 지나갈 때 비켜서 있어서
      잘 못봤는데 .. 아저씨들 왜 그러셨을까요?
      모두가 조심해야겠습니다.

      2022.03.18 10:38 신고
  17. Favicon of https://mature-person.tistory.com BlogIcon 오늘은 뭐먹지?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고 듣고 피부로 느껴지고 자연의 냄새도
    맡고요 참 좋네요~
    뛰는것보다도 걷는것이 젤 좋은 운동이래요.
    이렇게 다녀오고나면
    건강해진 기분일거같아요.^^

    2022.03.17 21:50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자연과 함께 보고 듣고 느끼고 하는
      시간이 참 좋습니다. 걷고 나서도 상쾌함이 남고요.
      기분좋게 재미나게 걸어서 좋았습니다. ㅎ

      2022.03.18 10:38 신고
  18. Favicon of https://almenge.tistory.com BlogIcon 알맹e  수정/삭제  댓글쓰기

    멀리서 보는 월류봉 풍경만 멋진게 아니었군요
    여유 있게 걸을 수 있는 둘레길도 있는게
    참 좋아보이네요~
    그리고 원래 길 미끄러울 땐 손 잡고 걸으면 더 위험하다구요ㅠㅠㅠ
    혼자 간 사람은 잘못이 없습니다 ㅎㅎ 안내판이 잘못했네요 ㅠㅠㅠ

    2022.03.17 23:21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미끄러울 길 오를 때는 다리 힘 꽉주고
      혼자 올라가는 것이 안전합니다. ㅎ
      월류봉 가기 전에 갈까말까 고민했는데
      잘 다녀왔습니다. 아담하니 길을 잘 만들었더라구요 ..
      이번에 못가본 구간도 가보고 싶습니다. ㅎ

      2022.03.18 14:59 신고
  19. Favicon of https://everymoment.tistory.com BlogIcon 우리의 매일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소리 들으면서 하는 트레킹 생각만해도 힐링되는거같아요:)

    2022.03.18 00:46 신고
  20. Favicon of https://suim.tistory.com BlogIcon 토끼랑께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걷기좋은 시기가 왔네요.
    차를 주차해놓거나 교통이 안좋은곳에서는 왕복소요시간을 고려해서 걸어야겠네요.
    혼자 자연벗삼아 걷는재미도 좋을듯 하네요.

    2022.03.20 12:15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바람이 아직은 차가운 기운이 있지만
      햇살도 따사롭고 초록 잎도 올라오고
      걷기 좋은 때입니다. 자연과 함께 걷는 시간은
      발걸음도 가볍고 신나고 기분 좋습니다. ㅎ

      2022.03.20 13:27 신고
  21. Favicon of https://oflove.tistory.com BlogIcon 워크투리멤버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상님들이 아주 좋아했을 곳이네요 ㅎㅎ 둘레길도 걷고 여름이면 물에서 수영도하고 낚시도 하고 정말 최고의 장소네요.

    2022.03.20 18:40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이렇게 멋있는 풍경은 누가 봐도 좋아했을 것 같습니다.
      하천에서 고기잡고 물놀이 하고 싶습니다.
      여름이 멀지 않았어요 .. ㅎ

      2022.03.28 13:48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06)N
이야기꽃 (101)
서울특별시 (65)
인천광역시 (59)N
경기도 (158)
강원도 (167)
경상북도 (165)
대구광역시 (19)
경상남도 (111)
부산광역시 (47)
울산광역시 (9)
전라북도 (82)
전라남도 (151)N
광주광역시 (10)
충청북도 (87)
충청남도 (169)
대전광역시 (21)
제주특별자치도 (359)
평택,안성 (125)

최근에 올라온 글



  • 12,779,475
  • 2,8454,136
07-07 21:44
세로형
300x250
250x250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