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300x250
728x170

황간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으로 떠난 당일치기 기차여행입니다. 무궁화호 열차를 타고 황간역에 내려 이곳저곳을 구경합니다. 아기자기하게 꾸민 황간역도 살펴보고, 월류봉까지 걸어가며 경치 구경도 했습니다. 월류봉 둘레길 1구간 여울소리길도 걸었습니다. 황간면 마을과 시내를 거닐며 황간이라든 지역을 좀 더 알아가기로 합니다.

 

월류봉 둘레길 1코스 여울소리길이 보입니다. 월류봉 둘레길은 월류봉과 반야사를 잇는 도보여행길입니다. 3개의 코스로 되어 있고, 첫 번째 코스가 여울소리길입니다. 사진 오른쪽에 솟은 봉우리가 칼봉입니다. 칼처럼 날카롭죠. 칼봉과 석천 사이 데크길이 보입니다. 여울소리길입니다. 물소리 들으며 걸으면 좋습니다.




여울소리길 걸은 후에 황간 시내로 향합니다. 여울소리길 구간은 마을에서 벗어난 곳이어서 버스는 없습니다. 시내까지 좀 더 걷기로 합니다. 황간은 충청도와 경상도를 잇는 길목에 있는 지역입니다. 이정표에도 김천, 상주 등 경상도의 북쪽 도시와 연결되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지금도 경북고속도로 황간 IC와 경부선 황간역이 있어서 접근성이 좋습니다.




황간을 거닐다 보면 포도밭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황간면 주민 70%가 포도 농사를 짓는다는군요. 황
올여름 황간포도를 만나면 바로 사 먹어야겠습니다.








황간면 마을 안으로 들어섭니다. 마을에 들어서니 다양한 벽화가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영동의 특산품과 예쁜 꽃 그림이 보입니다. 그림이 예쁘니 카메라 셔터를 계속 누르게 됩니다. 포도나무를 보고와서인지 커다란 포도 그림이 탐스럽습니다.








영동은 맛있는 과일이 많이 나는 과일의 고장입니다. 영동 곳곳에서 포도, 복숭아, 배, 사과, 자두, 블루베리 등 맛있는 과일을 많이 만날 수 있습니다. 영동은 전국 최대 과일 산지라 불립니다. 영동은 산이 많은 지형이어서 일교차가 크고 토질이 좋아 맛있는 과일을 많이 생산할 수 있다고 합니다.




오른쪽에 보이는 봉우리가 월류봉입니다.




300x250





황간면 시내로 접어듭니다. 직진하면 황간역이 나옵니다. 고양이 한 마리가 도로 중심을 빠르게 가로질러 갑니다. 낯선 사람의 방문에 놀랐나 봅니다.




황간면사무소를 지납니다. 2021년 9월 30일 기준 2,262가구 4,228명이 황간면에 살고 있습니다. 1가구당 2명이 체 살고 있지 않습니다. 독거노인이 많으실 것 같습니다.

황간은 신라시대에는 소라현(召羅縣)이라 불렸습니다. 757년(신라 경덕왕) 물이 채워진 골짜기라는 뜻의 황간현으로 이름을 바꾸고 영동현의 영현(領縣)으로 삼았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황간의 역사가 깊습니다. 갑오개혁 때 행정구역 개편으로 황간군이 되기도 했습니다. 일제강점기 영동군에 속한 황간면이 되었습니다. 현재 14개 법정리와 31개의 행정리, 43개의 자연마을이 있습니다.




마을을 가로질러 면사무소를 거쳐 황간향교로 가는 길입니다. 황간성당이 보입니다. 성당에 오면 하느님에게 기도 한번 드리고 가는 것이 예의입니다. 봉헌초에 촛불 붙이고 기도의 손길을 올립니다. 저는 종교 없습니다. 성당에 오면 천주교, 절에 가면 불교, 교회 가면 기독교 이렇게 종교가 바뀝니다. 그분에게 기도를 올리면 마음이 차분해집니다.








황간성당에서 황간향교로 가는 길에 남성근린공원을 지나갑니다. 공원 조성과정에서 신라의 주거지와 성벽이 발굴되었습니다. 고려시대, 조선시대 건물지도 확인하였습니다. 공원 한가운데 전망대가 있어서 올라봅니다. 황간 일대가 한눈에 보입니다. 사진은 잔잔해 보이는데 바람이 너무 강하게 불어서 오래 있을 수가 없습니다. 저 먼 산속 어딘가에서 불어오는 맑은 공기는 좋습니다.




향교 가는 길에 가학루를 지납니다. 1393년(조선 태조 2년)에 황간현감이 지었습니다. 임진왜란 때 소실 된 것을 새로 짓고 보수했습니다. 가학루는 학이 바람을 타고 떠다니는 듯하다는 뜻입니다. 경상도 관찰사 남재가 이름 지었습니다. 가학루에 올라갈 수 있습니다. 나뭇가지에 가려서 그렇지 사방이 트여 있어서 시원합니다. 잠시 풍류를 즐깁니다.




황간향교는 문이 잠겨 있어 들어가지 못하고 멀리서 바라만 봅니다. 향교는 오늘날과 비교하면 국립중고등학교입니다. 정부에서 향교에 교사를 파견하고 관리했습니다. 유교 교육도 하고 성현에게 제사도 지냈습니다. 향교가 있다는 것은 큰 마을로서 많은 사람이 모여 살았고 지역의 중심지였음을 의미합니다.








황간역 향해 내려가는 길 대나무밭을 지납니다. 바람에 일렁이는 대나무숲 소리가 좋습니다.




황간초등학교를 지나가는데 곶감이 매달려 있는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역시 과일의 고장 영동입니다. 어딜 가더라도 맛있는 과일을 만날 수 있습니다.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 일대를 걸으면서 만난 풍경입니다. 오래전부터 사람이 살아오면서 다져진 마을의 풍경입니다. 월류봉을 정점으로 아름다운 풍경을 가진 지역이기도 하고요. 황간역 앞에 있는 작은 식당에서 올뱅이국밥에 막걸리 한잔 걸칩니다. 그리고 버스 타고 영동으로 가서 와인터널까지 구경합니다. 올뱅이국밥 먹은 이야기를 아래에 링크 걸겠습니다. 국밥 맛있습니다.


https://raonyss.tistory.com/2553

 

구수하고 든든한. 영동 황간 원조동해식당 올뱅이. 영동 맛집

황간 원조동해식당 올뱅이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으로 떠난 당일치기 기차여행입니다. 황간역에서 내려 월류봉 구경하고, 월류봉 둘레길도 걸었습니다. 점심 먹어야 할 때입니다. 황간 오기

raonyss.tistory.com


아래 링크를 눌러 채널 추가해주세요. 라오니스의 여행기를 카톡에서 쉽게 만날 수 있습니다.

 

 

 

728x90
300x250
그리드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abzip.tistory.com BlogIcon Babziprer(밥집러)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버지 본가가 충북 영동이라 어릴적에 참 많이 갔던 동네라서 사진들을 정말 자세히 봤네요. ^^
    멋진 후기 감사합니다.

    2022.04.03 19:23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영동에 추억이 많으시겠습니다.
      영동이 알면 알수록 매력있는 곳이더군요 ..
      재밌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2022.04.04 21:44 신고
  2. Favicon of https://ryujm1975.tistory.com BlogIcon 세아이 아빠.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간이 맛있는 과일들이 많이 나는 지역이였네요.....왠지 모르게 정감이 가네요...^^

    2022.04.03 21:54 신고
  3. Favicon of https://mystee.tistory.com BlogIcon mystee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일치기 기차여행이라.. 저도 해보고 싶네요.
    열차 안에서 창 밖의 풍경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정말 힐링이 되죠.
    포도가 아직 열리지 않아서 아쉽네요.
    저도 종교는 없는데, 만약 종교는 갖는다면 성당을 다니고 싶더군요.

    2022.04.03 23:1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저 역시도 종교를 갖는다면 성당을 다니고 싶습니다.
      중고등학교를 천주교 재단에서 운영하는
      곳에서 다녀서 천주교와 친숙한 면이 있습니다.
      여름이면 맛있는 포도가 주렁주렁 열릴 것입니다.
      포도 가득한 풍경도 만나보고 싶습니다.
      공부 마무리하시면 가까운 곳으로라도
      기차타고 나들이 다녀오실 수 있길 바랍니다.

      2022.04.04 21:47 신고
  4.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곳은 혼자 여행하기 좋지 싶습니다
    언제 혼자 갈 수 있을 때 한 번 찾아야겠습니다 ㅎ

    2022.04.04 06:2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대구에서 다녀오시기에도 괜찮을 듯 싶습니다.
      혼자 유유자적 다니기에 좋은 곳입니다. ㅎ

      2022.04.04 21:47 신고
  5.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간, 지나면서 이름은 많이 들어봤는데, 들러보지는 못했네요.
    기회가 되면 가봐야겠습니다. 황간포도도 보면 꼭 맛보고요.^^

    2022.04.04 07:15
  6. Favicon of https://gimpoman.tistory.com BlogIcon 지후니74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동하면 포도가 먼저 연상되는데 오래된 역사도 간직한 곳이네요.

    2022.04.04 10:53 신고
  7. Favicon of https://arimarim.tistory.com BlogIcon 사랑스love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는 과일이 정말 다양하게 있는 동네군요 :)
    시골 동네가 정감 갑니다
    대나무 숲 소리도 참 시원하니 좋네요
    이런 자연의 소리를 녹음해 놓고 듣는 것 만으로도 스트레스가 풀린다고 하던데 자주 들어야겠어요~

    2022.04.04 13:4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영동이 기후와 토질이
      과일 재배하기에 좋은 곳이라더군요 ..
      동네가 그렇게 크지도 작지도 않으면서
      역사도 깊어서 볼거리가 많습니다.
      대나무 숲 소리가 정말 듣기 좋았습니다.
      가던 길을 멈추고 대나무 소리에 빠져 보았습니다. ㅎ

      2022.04.04 21:49 신고
  8. Favicon of https://130.pe.kr BlogIcon 청춘일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람에 대나무가 스륵스륵 소리나는게 마음을 차분하게 해주네요.
    저도 종교는 없지만 라오니스님처럼 군대식;; 종교인에 찬성 ㅎㅎ
    초등학교 한 쪽에 곶감이 달려있는 모습이 낯설면서 정겹네요. 곶감 말리는거 보면 자꾸 리틀 포레스트 생각난다는^^

    2022.04.04 14:28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대나무 소리가 듣기 좋아서
      가던길을 멈추고 소리에 귀기울였습니다.
      마음이 편안해 지는 것이 좋았습니다.
      종교가 뭐 특별히 다르겠습니까?
      내가 믿는 것이 곧 종교 아니겠습니까? ㅎ
      영화 리틀포레스트를 좋아하시는군요 ..
      영화 속 곶감은 저도 생각납니다. ^^

      2022.04.04 21:50 신고
  9.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주교는 정해진 구역_동네 분들만 다닐 수 있답니다
    이사가면 그 동네 성당으로 가야 됩니다
    그래서 천주교 다니면 동네에서 진짜 조심조심 행동해야 합니다
    실수하면 신부님과 수녀님에게 찍혀요 ㅋㅋㅋ

    2022.04.04 14:35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성당은 쉽게 쉽게 다닐 수 없는 것이 좋더군요 ..
      그만큼 믿음에 충실히 임해야 한다는 것을 배웁니다.
      지금은 믿음이 없지만 언제고 성당에 다닐
      날이 오게 될 것 같습니다. ㅎ

      2022.04.04 21:58 신고
  10. Favicon of https://lifeground99.tistory.com BlogIcon Za_ra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골이라서 그런지 감나무 매달려 있는것도 구경할 수 있네요.
    도시에서 저거 매달아 놨으면 누가 금새 집어갔을겁니다.~

    2022.04.04 15:16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시골이기도 하고 과일이 많이 나는 곳이기도 해서
      마을 곳곳에서 과일과 관련 있는 풍경을 볼 수 있습니다.
      도시에서는 남아나질 않을 것입니다.

      2022.04.04 21:52 신고
  11. Favicon of https://knowitall.tistory.com BlogIcon 먀어니라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간이란 지명도 처음 들었는데 맛있는 포도와 매력적인 동네가 있는 곳이군요!
    라오니스님의 포스팅은 언제나 맘을 편하게 해주는데 동영상까지 더해지니 그런 특성이 더 커지네요ㅎㅎ
    그리고 저도 무교지만 라오니스님처럼 방문하는 곳에 따라 종교가 달라져요ㅎㅎㅎㅎ
    그게 오히려 예의이고 편함이고 좋은 것 같아요!

    2022.04.04 16:34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황간은 모르는 사람이 더 많을 것입니다.
      저도 안지 얼마되지 않았습니다.
      종교가 뭐 별거 있습니까? 어디든 내가가서
      맘 편히 기도하면 그게 다 종교지요 .. ㅎ
      여행 이야기를 편안하게 바라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대나무 숲의 바람소리는 정말 좋았습니다. ^^

      2022.04.04 21:53 신고
  12. Favicon of https://damduck01.com BlogIcon 담덕01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사는 곳 근처 돌아다니면 볼 수 있는 시골이네요.
    저 있는 곳에서 조금 나가면 송산인데 송산에도 포도 유명합니다. ^^

    2022.04.04 17:27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송산포도도 유명하지요 ..
      제가 군대를 송산쪽에서 해서
      포도 수확하러 대민지원도 종종 나가곤 했습니다. ㅎ

      2022.04.04 21:55 신고
  13. Favicon of https://yumnly.tistory.com BlogIcon Yumnly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도농사를 많이 짓는 지역이로군요.
    어쩜 이렇게 구석구석 잘 알고 다니시는지 대단하십니다😊
    정자에 걸어놓은 곶감이 인상적이네요.

    2022.04.04 18:00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놀러다니고 먹으러다니고 하는 것에
      관심이 많다보니 가고 싶은 곳이 많습니다. ㅋ
      포도밭이 무척 많았습니다.
      마을에 감나무도 많이 보이고요 ..
      정감 있는 곳입니다. ㅎ

      2022.04.04 21:56 신고
  14. Favicon of https://jieun1004.tistory.com BlogIcon 쭝이찌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대리 힐링 되는 사진들로 가득이예요😭아기자기한 골목의 벽화들이 반겨주네요♥️

    2022.04.04 18:14 신고
  15. Favicon of https://kysd.tistory.com BlogIcon 도봉산호랑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벽화도 너무예쁘고 시골 풍경 사진들이 너무 인상깊게 잘봤습니다~

    2022.04.04 22:27 신고
  16. Favicon of https://suim.tistory.com BlogIcon 토끼랑께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동이 과일많이 나는지역인거 인정합니다.
    기차타고 다니는 여행도 좋겠네요.
    젊어서는 혼자도 여행잘다녔는데 이제는 혼자서는 엄두가안나네요.
    포도나는계절에가보고싶네요

    2022.04.06 21:45 신고
    •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수정/삭제

      기차여행의 매력이 있습니다.
      기차타고가면 여행의 기분이 한층 더 좋아집니다.
      포도많이 나는 계절에 다시 방문해서
      포도도 먹고 푸르른 동네도 만나보고 싶습니다.

      2022.04.06 22:20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906)N
이야기꽃 (101)
서울특별시 (65)
인천광역시 (59)N
경기도 (158)
강원도 (167)
경상북도 (165)
대구광역시 (19)
경상남도 (111)
부산광역시 (47)
울산광역시 (9)
전라북도 (82)
전라남도 (151)N
광주광역시 (10)
충청북도 (87)
충청남도 (169)
대전광역시 (21)
제주특별자치도 (359)
평택,안성 (125)

최근에 올라온 글



  • 12,779,621
  • 2,9914,136
07-07 22:44
세로형
300x250
250x250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