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부산 해운대 동백섬

 

꽃피는 동백섬에 봄이 왔건만~ 으로 시작하는 노래 '돌아와요 부산항에'는 국민가요라 불릴 정도로 많이 불리고 있습니다. 동백섬은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옆에 있습니다. 해수욕장에서 일출을 보고, 동백섬을 걸어보았습니다. 섬은 오랜 역사와 이야기를 품고 있습니다.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일출을 보고, 해수욕장을 거닐어 보았습니다. 태양의 강렬한 빛이 해운대 해수욕장 일대를 비추고 있습니다. 해수욕장 소나무 숲에서 '돌아와요 부산항에' 노래비를 발견합니다. 부산하면 으레 떠오르는 노래입니다. 조용필이 생각나고요. 해수욕장 옆에 동백섬이 있다는 것이 생각났습니다. 동백섬을 가보기로 합니다.

 

돌아와요 부산항에 대해서 찾아봤습니다. 조용필이 1972년에 발표한 노래입니다. 노랫말 속 형제는 제일동포를 뜻한다는군요. 동포애를 느끼게 해주는 노래입니다. 원곡은 1971년에 김해일이란 가수가 부른 '돌아와요 충무항에'입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서쪽으로 웨스틴조선호텔이 있습니다. 호텔 뒤로 돌아가면 동백섬으로 이어집니다. 동백섬은 섬인데 섬이 아닙니다. 오랜 세월 섬과 육지사이에 퇴적이 되면서, 육지와 연결이 된 육계도입니다. 동백섬이란 이름답게 동백나무가 많이 있습니다. 그렇다고 섬 전체가 동백나무로 뒤덮인 정도는 아닙니다. 위 사진 오른쪽에 동백꽃 피어난 것이 보입니다. 소나무도 많습니다.

 

 

 

 

 

제가 올 1월에 다녀왔는데, 생각보다 동백이 심심치 않게 피었습니다. 지금 2월 들어서 3월로 이어지는 길에는 동백이 더 활짝 피었으리라 생각합니다.

 

동백섬에 동백나무가 많은데는 전설이 있습니다. 고기잡이를 나간 배가 풍랑을 만났습니다. 배에 타고 있던 어부 중 한 명만 돌아오지 못했습니다. 어부의 아내는 남편을 기다리다 하늘나라로 가게됩니다. 마을 사람들은 아내를 묻어주었지요. 그리고 시간이 지나자 아내의 무덤가 동백나무에서 붉은 동백꽃이 피었습니다. 이후 동백나무가 숲을 이루고, 동백섬이 되었다고 합니다.

 

 

 

 

 

동백섬에 들어서면 섬을 한 바퀴 돌아볼 수 있습니다. 저는 최치원 선생을 만나기 위해 오르막길을 오릅니다. 최치원은 신라 3대 천재, 한국의 3대 신선 등으로 불리는 역사적 인물입니다. 경주 최씨의 시조이기도 하고요. 12살에 당나라로 유학을 갑니다. 18살에 당나라 과거에 장원급제합니다. 이후 신라로 돌아와 당대의 문장가로 이름을 떨칩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최치원 동상이 왜 해운대에 있을까요? 옛날 최치원이 해운대 일대를 지나는데 경치가 정말 좋은 것이었습니다. 자기의 호를 따서 해운대라 부르고, 그것을 바위에 새겼다고 전해집니다.

 

 

 

 

 

최치원 동상을 지나면 내리막길이 있습니다. 등대가 있고, 해운대 석각을 볼 수 있습니다. 등대에서 바라보는 바다 풍경이 참 좋았습니다. 여기서 일출봐도 참 좋겠습니다. 

 

 

 

 

 

광안대교





 

 

 

 

 

해운대(海雲臺)라고 쓴 것이 보입니다. 해운대를 최치원이 지은 것은 분명합니다. 그런데 이 글씨를 최치원이 새긴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합니다. 동래부읍지 고적조에 고려 시대 사람인 정포가 쓴 해운대라는 시가 있습니다. '대(臺)는 황폐하여 흔적도 없고, 오직 해운의 이름만 남아 있구나" 라는 기록이 있답니다. 이를 미루어 고려말 이전에 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동백섬 일주도로를 따라 아침 운동하는 사람이 많이 보였습니다. 이런 멋진 곳이 집 근처에 있으면, 매일같이 운동할 수 있을 듯합니다. 말은 이렇게 하지만, 실제로는 글쎄 .. ^^;;

 

 

 

 

 

해운대 석각 옆으로 누리마루 APEC 하우스가 있습니다. APEC은 Asian-Pacific Economic Cooperation의 약자입니다. 아시아 태평양 경제 협력체. 2005년 부산에서 APEC 정상회담이 열렸던 곳입니다. 들어가서 구경할 수 있는데, 아침이라 오픈을 안 했습니다.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관람 가능합니다.

 

 

 

 

 

일주도로를 따라 걸었습니다. 사이사이 바다도 봅니다.

 

 

 

 

 

동백섬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인어공주입니다. 여기에 전설이 빠질 수 없습니다.

 

나란다국(인도, 대마도로 추측)에 공주가 살았습니다. 공주는 동백섬 무궁국이란 나라의 은혜왕과 결혼합니다. 공주는 결혼생활은 행복했지만, 고향이 그립습니다. 그때 나란다국에서 공주를 모시던 거북이가 찾아옵니다. 공주의 외할머니께서 준 황옥 구슬을 공주에게 줍니다.

 

보름달 빛이 구슬에 스며들자 나란다의 모습이 눈앞에 펼쳐졌습니다. 공주의 다리가 지느러미가 되었습니다. 인어가 되어 바다를 헤엄치게 되었습니다. 동백섬 앞바다에 인어가 살고 있다는 이야기 ..

 

 

 

 

 

그렇게 동백섬을 돌아서 웨스틴조선호텔쪽으로 옵니다. 사람이 보이지 않는 해운대 해수욕장 백사장을 거닐어봅니다. 이른 아침 고요한 해운대 해수욕장 풍경이 새롭습니다.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옆에 있는 동백섬을 거닐어봤습니다. 동백섬 이름답게, 요즘 동백꽃이 필 때면 더없이 예쁜 섬이 됩니다. 작은 섬이지만, 그 속에 담겨 있는 많은 이야기가 동백섬을 더 신비롭고 특별하게 합니다. 해운대의 역사를 알 수 있는 것도 의미 있고요. 숙소에 들어가서 오늘의 여행을 준비합니다.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우동 708-3 | 동백섬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친구 아들 결혼식 갔다가 간단히 돌아 본적이 있습니다..
    APEC 하우스 안을 보고 한바퀴 걸었었습니다. ㅎ

    2019.02.12 07:41 신고
  2. Favicon of https://damduck01.com BlogIcon 담덕01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최씨 하면 그 최부자를 말하는 건가 보네요.
    오~~~ 재미있는 역사 교실인데요. ^^

    2019.02.12 10:46 신고
  3. Favicon of https://leemsw.tistory.com BlogIcon 이청득심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래전 가봤는데, 참 아름다웠던 기억이 있는데요,
    APEC 하우스도 여전한 것 같습니다.
    동백꽃 만개한 동백섬의 모습이 궁금해집니다~~^^

    2019.02.12 20:55 신고
  4. Favicon of https://jejucoming.tistory.com BlogIcon 강봥옵써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백섬은 전설이 많은 섬 아닌 섬이군요
    고기 잡으러 나가 돌아오지 않는 남편을 기다리다 죽은 아내의 무덤에 피어난 동백꽃 이야기와 인어공주 이야기는 나중에 자세히 듣고 싶네요

    2019.02.12 23:24 신고
  5. Favicon of https://jujuen.tistory.com BlogIcon 글쓰는 엔지니어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아름다운 섬이죠 ㅎㅎㅎㅎ 저도 어릴대 자주갔어요 ㅎㅎㅎㅎ

    2019.02.13 03:07 신고
  6. Favicon of https://momostrip.tistory.com BlogIcon 모모의 가사노동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것을 알아가게됩니다. 돌아와요 부산항에의 형재와 인어공주이야기, 최치원과 해운대, 섬은 섬인데 섬이아닌 동백섬 ㅎㅎ
    재미있게 잘 보고갑니다. 오늘도 좋은하루되세요~

    2019.02.13 14:40 신고
  7.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책로가 너무 좋죠
    일몰 + 야경 담으러 자주 갔었는데
    조만간 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기 전에 한 번 다녀와야겠네요.^^

    2019.02.13 15:20 신고
  8. Favicon of https://onion02.tistory.com BlogIcon 까칠양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출도 그렇고, 동백섬까지 해운대를 그렇게 많이 갔는데, 다 놓쳤네요.
    섬이라서 배를 타고 가는 줄 알았는데, 여의도같은 곳이였네요.
    그나저나 오늘은 여행기가 아니라 해운대 인문학 강의같아요.ㅎㅎ

    2019.02.13 18:29 신고
  9. Favicon of https://perfume700.tistory.com BlogIcon 아이리스.  수정/삭제  댓글쓰기

    1월말경 동백이 피기 시작했군요
    흰여울문화마을 간 다음날 동백섬 계획했었는데
    다음날 약속이 펑크나는 바람에 동백섬 포기하고
    초량 갔었거든요..
    동백섬은 2월 말경 갈 예정인데 생각보다 동백이 많지는 않은것 같네요..

    2019.02.13 22:14 신고
  10. Favicon of https://the3rdfloor.tistory.com BlogIcon 슬_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에 보는 동백꽃은 왜 이렇게 예쁜지 모르겠어요. 괜히 설레더라구요ㅋㅋㅋ
    꽃이 많지 않아서 그런가..
    다음에 부산에 가면 가봐야겠네요 +_+

    2019.02.14 10:23 신고
  11. Favicon of https://130.pe.kr BlogIcon 청춘일기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제로 글쎄"라는 구절에서 탁! ㅎㅎ 저도 운동삼아 맨날 가야지 마음만 먹고 1주일에 한 번 가볼까말까합니다 ㅠ.ㅠ
    오늘도 근처를 지나갔는데 이렇게 포스팅 사진으로 보니 뭔가 더 새롭게 느껴지네요. 동백꽃이 슬슬 피어 있어서 언제가서 사진찍어야지 생각했는데 먼저 찍어오셨네요 ㅎㅎ
    최치원 동상은 오르막이라 더 안 올라가게 된다는 ㅎㅎ 조만간 동백꽃 보러 가야겠네요^^

    2019.02.14 17:01 신고

BLOG main image
랄랄라 라오니스
명랑순진한 라오니스의 대한민국 방랑기
by 라오니스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407)N
이야기꽃 (127)
경기도 (136)
서울, 인천 (85)
강원도 (124)
경상도 (217)N
전라도 (177)
충청도 (180)
제주도 (269)
평택,안성 (90)
스크랩 (2)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 9,860,989
  • 3,06311,405
TNM Media textcube get rss
라오니스'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